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알리바바 3분기 영업이익 전년比 54% 증가

[2018-11-05, 09:51:56]

미중 무역전쟁에 따른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 가운데 알리바바의 3분기 영업 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써 알리바바의 성장률은 7분기 연속 50%를 웃돌았다. 

신랑재경(新浪财经)은 2일 알리바바그룹이 발표한 ‘2019 재정연도 이사분기(2018.7.1~2018.9.30) 재무보고’를 인용해 알리바바의 3분기 영업 이익이 851억 4800만 위안(13조 8500억원)으로 전년 대비 54% 증가했다고 3일 보도했다.

이는 글로벌 IT기업 FAANG(페이스북, 아마존, 애플, 넷플릭스, 구글)의 성장률보다 크게 앞서는 수치다. 실제로 알리바바는 FAANG, BAT를 포함한 글로벌 IT 기업 가운데 지난 5분기 연속 성장률 1위를 기록했다.

3분기 알리바바 영업이익 성장에는 중국 유통 사업, 물류 플랫폼 차이냐오(菜鸟), 배달 플랫폼 어러머(饿了么) 합병, 그리고 알리바바 클라우드 서비스 수익이 큰 역할을 한 것으로 분석된다. 

알리바바의 핵심 전자상거래 수익은 724억 7500만 위안(11조 7800억원)으로 지난해보다 5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클라우드 사업의 3분기 수익은 56억 6700만 위안(9213억 4000만원)을 기록하면서 전년 대비 90% 성장률을 이끌어냈다.

같은 기간 액티브 유저는 처음으로 6억 명을 돌파했다. 한 해 액티브 유저는 전분기보다 2500만 명 늘어난 6억 100만 명으로 집계됐으며 9월 모바일 월 액티브 유저(MAU)는 6억 6600만 명으로 전분기보다 3200만 명이 늘었다.

알리바바 장용(张勇) CEO는 “알리바바 디지털 경제체의 역량은 곧 다가오는 톈마오(天猫) 솽스이(双十一, 11월 11일)를 통해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알리바바는 기업의 고성장, 고소득만을 추구하지 않고 중소기업, 판매상들의 이윤을 확대해 글로벌 경제 침체기를 잘 견딜 수 있도록 돕는 데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희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 新 억만장자, 미국의 3배 hot 2018.11.02
    스위스연합은행(UBS)과 PwC가 공동으로 발표한 '2018 억만장자 관찰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전 세계에서 199명의 신규 억만장자가 탄생한 것..
  • 34명 기업총수 공동투자 결과는 '폭망' hot 2018.11.02
    최근 칭화대학 총수반(清华总裁班)연수원 졸업자 34명이 공동으로 투자한 식당이 빚만 잔뜩 지고 망하는 웃지 못할 일이 발생했다. 최근 베이징 하이뎬법원(海淀法院)..
  • 中 싱글족, 집 먼저? 자동차 먼저? hot 2018.11.02
    중국의 결혼율이 하락하면서 싱글족들이 늘고 있는 가운데 집 장만이 먼저냐 아니면 자동차 마련이 먼저냐 하는 재미있는 설문조사가 발표됐다고 2일 중신경위(中新经纬)..
  • 中 '인지세법' 개정, 6가지 경우 '면세' hot 2018.11.02
    지난 1일 중국세무총국은 '인지세법(의견수렴고)《中华人民共和国印花税法(征求意见稿)》'를 통해 '인지세 잠행조례'를 법률로 승격하고 일부 내용을 수정했다고&..
  • 솽스이 임박… 상하이인의 ‘최애’ 아이템은? hot 2018.11.01
    솽스이 임박… 상하이인의 ‘최애’ 아이템은? 전세계인의 쇼핑 축제인 중국판 블랙프라이데이 솽스이(双十一)가 다가오면서 전세계 셀러들의 상품이 속속 알리바바 물류창..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세계에서 가장 똑똑한 나라’ 中 3..
  2. 신생활, 中사원 1200명 한국간다
  3. 미래에셋, 韩금융사 최초 교민대상 경..
  4. 中 최저임금 기준 발표, 상하이 월별..
  5. 중국, ‘약용 화장품’ 위법! EGF..
  6. 올해 상하이가 기대되는 이유? NEW..
  7. [책 읽는 상하이 17] 지적이고 아..
  8. 걸레로 물컵 닦은 호텔 '솜방망이 처..
  9. [선배기자 인터뷰] “일희일비(一喜一..
  10. 우한동물원 또 '동물학대' 논란

경제

  1. 미래에셋, 韩금융사 최초 교민대상 경..
  2. 中 최저임금 기준 발표, 상하이 월별..
  3. 중국, ‘약용 화장품’ 위법! EGF..
  4. 아이폰, 京东마켓서 최대 1200위안..
  5. 샤오미 이틀 만에 5조3505억원 증..
  6. 첫 주택대출 금리 23개월만에 하락
  7. 비자 신청, 이제 위챗으로 OK, 3..
  8. 즈푸바오, 3700억원에 루자주이 빌..
  9. 세계 최대 ‘3D 프린팅 육교’, 상..
  10. 中 대외 수출입 총액 역대 최고…무역..

사회

  1. ‘세계에서 가장 똑똑한 나라’ 中 3..
  2. 신생활, 中사원 1200명 한국간다
  3. 걸레로 물컵 닦은 호텔 '솜방망이 처..
  4. 우한동물원 또 '동물학대' 논란
  5. 중국 남성 ‘실리콘 여친 구해줘요!’..
  6. 위챗 '사용자 습관 통계', 사생활..
  7. 상하이, 단속 카메라로 오토바이 정지..
  8. 중국도 ‘Sky 캐슬’에 공감 "한번..
  9. 中 유통기한 지난 소아마비 백신, 영..
  10. 中 ‘스몸비족’에 처음으로 벌금 부과

문화

  1. [책 읽는 상하이 17] 지적이고 아..
  2. 새해에 즐기는 체험형 이색 전시
  3. [책 읽는 상하이 16]아이들이 옛이..
  4. 겨울방학 아이들과 클래식 음악 세계로
  5. [책소개] 글쓰기 어렵나요?
  6. 中 언론 “한국과의 격차 확인”…손흥..

오피니언

  1. [교육칼럼]그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
  2. 中外 우호 국제 탁구 친선경기 ‘한중..
  3. [건강칼럼]추위에 면역력 높여주는 음..

분야별 Topic

종합

  1. 짝퉁 다이슨 드라이기, 정품으로 둔갑..
  2. ‘세계에서 가장 똑똑한 나라’ 中 3..
  3. [전병서칼럼] 2019년 중국경제 어..
  4. 신생활, 中사원 1200명 한국간다
  5. 상하이 올해 ‘초대형’ 복합몰 11곳..
  6. [교육칼럼]그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
  7. 하이디라오, 매장 스크린에서 ‘포르노..
  8. 100년 전 오늘, 100년 후 우리..
  9. [인터뷰] 상해한국학교 신현명 교장
  10. 고향 청년들에게 집 한 채씩 선물한..

경제

  1. [전병서칼럼] 2019년 중국경제 어..
  2. 상하이 올해 ‘초대형’ 복합몰 11곳..
  3. 중국 투자잠재력 높은 도시 1위 베이..
  4. 롯데면세점 ‘中 대리구매상’ 덕에..
  5. 미래에셋, 韩금융사 최초 교민대상 경..
  6. 일본, 떠날 때 '출국세' 내라
  7. 中 최저임금 기준 발표, 상하이 월별..
  8. 중국, ‘약용 화장품’ 위법! EGF..
  9. 상하이, 中서 ‘배달음식’에 돈 가장..
  10. 中 소비자는 1만元의 아이폰을 원치..

사회

  1. 짝퉁 다이슨 드라이기, 정품으로 둔갑..
  2. ‘세계에서 가장 똑똑한 나라’ 中 3..
  3. 신생활, 中사원 1200명 한국간다
  4. 하이디라오, 매장 스크린에서 ‘포르노..
  5. 100년 전 오늘, 100년 후 우리..
  6. 고향 청년들에게 집 한 채씩 선물한..
  7. 10분내 인체침투 'EB독감' 유행?
  8. [1000호 축사] 박원우 중국한국인..
  9. 걸레로 물컵 닦은 호텔 '솜방망이 처..
  10. 우한동물원 또 '동물학대' 논란

문화

  1. 새해에 즐기는 체험형 이색 전시
  2. 겨울방학 아이들과 클래식 음악 세계로
  3. [책소개] 글쓰기 어렵나요?
  4. 中 언론 “한국과의 격차 확인”…손흥..

오피니언

  1. [교육칼럼]그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
  2. 中外 우호 국제 탁구 친선경기 ‘한중..

프리미엄광고

ad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