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10년간 아기 32명 사망…피셔프라이스 '아기요람' 470만 대 리콜

[2019-04-16, 10:11:15]
미국 유명 아동용품 브랜드인 피셔프라이스가 안전 문제로 아기 요람 470만 대를 회수 조치했다. 중국 각 전자상거래 플랫폼에서도 해당 제품에 대한 판매를 즉각 중단했다.

15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에 따르면, 지난 12일(미국 현지 시간) 미국 소비자 제품 안전위원회는 피셔프라이스가 생산한 아기 요람 ‘로큰플레이슬리퍼(Rock 'n Play sleeper)’ 제품이 지난 2009년 출시된 이후 10년간 아기 32명을 사고사에 이르게 했다고 밝혔다. 사망 원인은 안전띠 미착용에 의한 질식사 등이었다.

이어 미국 소비자 제품 안전위는 현재 해당 제품을 사용하고 있는 소비자들에게 즉각 사용을 중단하고 피셔프라이스에 환불 요청을 하라고 권고했다.

지난 8일 발표된 미국 ‘소비자보고서(Comsumer Reports)’는 질식사를 방지하기 위해 의사들은 아기들을 쿠션, 푹신한 이불 등에 올려놓지 않도록 권고하고 있으나 피셔프라이스의 아기 요람은 이 같은 조건을 만족시키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2011년 해당 제품을 이용한 아기의 첫 사망 사고가 발생했다. 당시 미국 텍사스주에서 생후 2개월 된 아기가 요람에서 숨진 상태로 발견됐으며 사인은 ‘자세에 의한 질식(Positional asphyxia)’으로 밝혀졌다.

피셔프라이스 척 스코톤(Chuck Scothon) 제너럴 매니저는 이번 리콜 조치에 대해 “회사가 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이었다”며 “이번 리콜을 통해 전세계 부모들이 ‘안전은 피셔프라이스의 사명’이라는 사실을 알아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문제가 된 제품의 중국판 모델명은 ‘FHW27’로 리콜 조치가 되기 전까지 톈마오(天猫), 징동(京东), 쑤닝(苏宁) 피셔프라이스 공식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판매됐다. 현재는 이미 판매가 중단된 상태다. 하지만 일부 타오바오(淘宝) 판매상들은 현재 해당 제품을 판매하고 있어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이민희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 스포츠산업, 여성들을 주목할 때 hot 2019.05.04
    인터넷에서 소비능력 순위로 '여성-아이-노인-개-남자'라고 우스갯소리가 나올 정도로 여성들의 소비력은 이미 널리 알려져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재 스포츠산업..
  • 中 IT 기업, 유럽 시장 투자 러시 hot 2019.04.15
    中 IT 기업, 유럽 시장 투자 러시 15일 신랑재경(新浪财经)은 IT컨설팅 및 투자회사인 GP Bullhound가 발표한 보고서 내용을 인용해 올 들어 중국 I..
  • 중국서 위기 맞은 벤츠…품질논란 계속 hot 2019.04.15
    중국서 위기 맞은 벤츠…품질논란 계속 독일 메르세데스 벤츠가 중국에서 때 아닌 품질논란이 휩싸이며 곤혹을 치르고 있다. 지난 14일 시안(西安)에서 66만 위안(..
  • ‘택배 대국’ 中 택배 업무량 5년 연속 세계 1위 hot 2019.04.12
    지난해 중국의 택배 업무량 규모가 5년 연속 세계 1위에 오르면서 다시 한 번 택배 대국임을 입증했다.12일 신화망(新华网)은 중국 국가우정국이 발표한 ‘2018..
  • 美 중국 기업∙대학 37곳 ‘무역 경계 명단’ 올려 hot 2019.04.12
    미국 상무부가 중국 기업 및 대학교 37곳을 무역 거래 시 경계해야 할 ‘확인되지 않은’ 대상 명단에 올렸다.12일 차이나페이퍼(中国纸业网)는 미국 연방정부가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이달 15일 상하이 대한민국비자신청센..
  2. 中 유명 영어학원, 강사와 원생의 ‘..
  3. 6월 CPI 상승률 2.7%...4개..
  4. [7.10] 美 타이완 무기 판매 소..
  5. 美 화웨이 제재 완화…관련주만 ‘들썩..
  6. 상하이도 ‘소흑제악(扫黑除恶)’ 범죄..
  7. 美 타이완 무기 판매 소식에 현지 누..
  8. 중국인 “자율 주행 시스템 가장 신뢰..
  9. 2명의 목숨 앗아간 '마세라티 음주운..
  10.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한중 우호..

경제

  1. 6월 CPI 상승률 2.7%...4개..
  2. 美 화웨이 제재 완화…관련주만 ‘들썩..
  3. 중국인 “자율 주행 시스템 가장 신뢰..
  4. 中 인민은행, 디지털 통화 개발 가능..
  5. [코트라] 제1회 중국-아프리카 경제..
  6. 화웨이, 상반기 특허 등록 중국 최다
  7. 이제 강아지도 ‘코 무늬’로 식별…..
  8. 中 인공지능 특허출원 최다, 공업로봇..
  9. 中 상반기 경제성장률 6.3%.....
  10. 온라인 '홍바오' 받아도 개인소득세

사회

  1. 이달 15일 상하이 대한민국비자신청센..
  2. 中 유명 영어학원, 강사와 원생의 ‘..
  3. 상하이도 ‘소흑제악(扫黑除恶)’ 범죄..
  4. 美 타이완 무기 판매 소식에 현지 누..
  5. 2명의 목숨 앗아간 '마세라티 음주운..
  6.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한중 우호..
  7. 中 세계문화유산 55개, 이탈리아와..
  8. 폭행•사망설까지…中 분리수거 사건사고
  9. 유역비 주연 ‘뮬란’ 예고편 ‘갑론을..
  10. 中 ‘사리’계의 신흥강자, 韩 입맛..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42] 불안
  2. 여름방학, 아이와 함께 즐기는 전시
  3. 다양한 장르, 골라보는 재미가 있는..
  4. [새책소개] 여름방학, 역사에서 답..
  5. 손흥민 경기 ‘직관’ 가자! 토트넘v..
  6. '살아있는 그림세상' 상하이 트릭아트..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이런 학교교육도 있구..
  2. [IT칼럼] 네트워크안전법 본격 시..
  3. [아줌마이야기] 중국 아빠들
  4. [독자투고] 화동조선족주말학교 소흥분..

분야별 Topic

종합

  1. 샤오미, 택배 상표권 등록…자체 물류..
  2. 이달 15일 상하이 대한민국비자신청센..
  3. 中 유명 영어학원, 강사와 원생의 ‘..
  4. 상하이 Summer, 물놀이 떠나자
  5. 6월 CPI 상승률 2.7%...4개..
  6. [7.10] 美 타이완 무기 판매 소..
  7. 美 화웨이 제재 완화…관련주만 ‘들썩..
  8. 상하이도 ‘소흑제악(扫黑除恶)’ 범죄..
  9. 美 타이완 무기 판매 소식에 현지 누..
  10. 中 상장사 회장 9세 여아 성폭행 '..

경제

  1. 샤오미, 택배 상표권 등록…자체 물류..
  2. 6월 CPI 상승률 2.7%...4개..
  3. 美 화웨이 제재 완화…관련주만 ‘들썩..
  4. 중국인 “자율 주행 시스템 가장 신뢰..
  5. 여성 '안면인식 결제, 못난이로 보여..
  6. 영유아 프로바이오틱스 제품 90% '..
  7. 애플, 중국시장 맞춤 85만원짜리 휴..
  8. 中 인민은행, 디지털 통화 개발 가능..
  9. 마라톤 붐에 스포츠 장비 시장 활황
  10. 장쑤성, 금요일 반나절 휴무 추진

사회

  1. 이달 15일 상하이 대한민국비자신청센..
  2. 中 유명 영어학원, 강사와 원생의 ‘..
  3. 상하이도 ‘소흑제악(扫黑除恶)’ 범죄..
  4. 美 타이완 무기 판매 소식에 현지 누..
  5. 中 상장사 회장 9세 여아 성폭행 '..
  6. 2명의 목숨 앗아간 '마세라티 음주운..
  7.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한중 우호..
  8. 中 주얼리 매장, 하룻밤새 흔적도 없..
  9. 中 세계문화유산 55개, 이탈리아와..
  10. 폭행•사망설까지…中 분리수거 사건사고

문화

  1. 여름방학, 아이와 함께 즐기는 전시
  2. 다양한 장르, 골라보는 재미가 있는..
  3. 손흥민 경기 ‘직관’ 가자! 토트넘v..
  4. '살아있는 그림세상' 상하이 트릭아트..

오피니언

  1. [IT칼럼] 네트워크안전법 본격 시..
  2. [아줌마이야기] 중국 아빠들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