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영향력 甲 경제인 리더는?

[2019-04-16, 10:48:11]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재계 리더는 누구일까?


지난 15일 '포브스'지는 '2019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재계 지도자 리스트'를 통해 재계에서 가장 출중한 지도자 50명을 선정했다. 이 가운데서 화웨이(华为) 창업주인 런정페이(任正非) 회장이 1위로 뽑혔고 텅쉰 마화텅(马化腾) 회장이 2위, 서우캉보험그룹(寿康保险集团) 천동성(陈东升) 회장, 알리바바 마윈(马云) 회장 등이 그 뒤를 이었다.


'포브스'지는 이들 50명에 대해 "그들의 가치는 회사의 성공에서 구현될 뿐만 아니라 더욱 중요한 것은 도전에 용감히 맞서 회사를 위기로부터 새로운 곳으로 인도해 또 하나의 성공을 거두는 것에 있다"고 평가했다. 


2018년 딸인 멍완저우 화웨이 최고재무책임자(CFO)가 캐나다에서 미국의 대 이란제재 위반으로 체포된 이후 아버지로서 자식을 사랑하는 마음을, 상인으로서 능굴능신(能屈能伸)적 융통성과 동시에 원칙을 지키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47세의 마화텅 회장은 지난해 큰 혁신을 이뤄냈다. 클라우드-지능산업사업단 (CSIG)과 '플랫폼&콘텐트'(PCG) 사업부를 신설해 산업인터넷(产业互联网)의 서막을 열었다.


알리바바는 중국 및 중국인 전반에 큰 영향을 미쳤다. 1999년 창립 후 20년동안 마윈 회장은 중국 상업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로 자리잡았다. 비록 회장직 사퇴를 선언했지만 그의 영향력은 여전히 건재한 상태다. 


10위권에 든 사업가 가운데서 가장 젊은 메이퇀(美团)의 왕싱(王兴)회장은 지난해 홍콩에서 기업공개 후 한때 시가가 4000억홍콩달러를 넘어서며 알리바바, 텅쉰, 바이두를 이어 4번째로 큰 IT회사가 됐다.


이밖에 회사 상장과 더불어 영향력이 상승된 상업계 지도자 가운데는 샤오미(小米) 레이쥔(雷军) 회장도 포함됐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 스포츠산업, 여성들을 주목할 때 hot 2019.05.04
    인터넷에서 소비능력 순위로 '여성-아이-노인-개-남자'라고 우스갯소리가 나올 정도로 여성들의 소비력은 이미 널리 알려져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재 스포츠산업..
  • 10년간 아기 32명 사망…피셔프라이스 '아기요람'.. hot 2019.04.16
    미국 유명 아동용품 브랜드인 피셔프라이스가 안전 문제로 아기 요람 470만 대를 전량 회수 조치했다. 중국 각 전자상거래 플랫폼에서도 해당 제품에 대한 판매를 즉..
  • 中 IT 기업, 유럽 시장 투자 러시 hot 2019.04.15
    中 IT 기업, 유럽 시장 투자 러시 15일 신랑재경(新浪财经)은 IT컨설팅 및 투자회사인 GP Bullhound가 발표한 보고서 내용을 인용해 올 들어 중국 I..
  • 중국서 위기 맞은 벤츠…품질논란 계속 hot 2019.04.15
    중국서 위기 맞은 벤츠…품질논란 계속 독일 메르세데스 벤츠가 중국에서 때 아닌 품질논란이 휩싸이며 곤혹을 치르고 있다. 지난 14일 시안(西安)에서 66만 위안(..
  • ‘택배 대국’ 中 택배 업무량 5년 연속 세계 1위 hot 2019.04.12
    지난해 중국의 택배 업무량 규모가 5년 연속 세계 1위에 오르면서 다시 한 번 택배 대국임을 입증했다.12일 신화망(新华网)은 중국 국가우정국이 발표한 ‘2018..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4.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5. “5.18은 역사이자 현실, 우리의..
  6. 中 고급 맥주 시장 쟁탈전... 총성..
  7. '돈 잘 버는 회사 TOP15' 中..
  8. '글로벌 2000대 상장회사' 中 기..
  9. 푸동공항 면세점 '가격 경쟁력'으로..
  10. [책읽는 상하이 34] 여행의 새로운..

경제

  1.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2. 中 고급 맥주 시장 쟁탈전... 총성..
  3. '돈 잘 버는 회사 TOP15' 中..
  4. '글로벌 2000대 상장회사' 中 기..
  5. 푸동공항 면세점 '가격 경쟁력'으로..
  6. 창업 7년만에 중국 10대 부자에 오..
  7. 中 미국산 돼지고기 대량 주문 취소…..
  8. 美, 화웨이 ‘거래제한 명단’ 올려…..
  9. 위챗 사용자 11억 명 넘어섰다
  10. 중국뷰티엑스포, KOECO O2O 스..

사회

  1.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2. “5.18은 역사이자 현실, 우리의..
  3. 집 팔아 용돈 쓴 中대학생
  4. 中 명문 여대생 ‘목숨 건’ 불법 난..
  5. 상하이서 발견된 명나라 유물, 때아닌..
  6. ‘부처님 오신 날’ 용화선원 봉축법요..
  7. 말다툼하다 뜨거운 물로 보복한 中 여..
  8. KFC(肯德基) 잘 되는 데는 이유가..
  9. “내 딸 아직 안 탔어요” 항공기 이..
  10. 민화협 상하이협의회 “우리부터 통일하..

문화

  1.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2. 5월 어느 봄날의 연주회
  3. [박물관] ‘중화국화전람회’를 통해..
  4. [책읽는 상하이 33] 농담
  5. [책읽는 상하이 34] 여행의 새로운..
  6. [책읽는 상하이 35] 숨결이 바람..
  7. [박물관] 중국 공산당 탄생지, 상하..
  8. 아라리오, 아사미 키요카와의 중국 첫..
  9. 상하이 초여름 유쾌 상쾌한 전시
  10. 5월 한국 작가들 상하이 전시 나들이

오피니언

  1. 글쓰기의 힘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아줌마 이야기] 상하이에서 엄마로..
  4. [독자투고] 3대가 함께한 신나는 5..
  5. 상하이 조선족노인회 건국 70주년 경..

분야별 Topic

종합

  1. 상해한국상회, 임정 100주년 기념..
  2. 글쓰기의 힘
  3. ‘저작권 위반’ 이메일 열지 마세요
  4.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5. 상해한국상회, 5・18 기념식 첫 개..
  6. 中 남성 11년 동안 수영해서 출퇴근
  7. 中 인구 북에서 남으로 이전, 인구증..
  8. 中 동물원, 방문객 음식물 투여로 몸..
  9. 미중 무역 협상 종료 “관세 인상은..
  10.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경제

  1. 中 인구 북에서 남으로 이전, 인구증..
  2. 미중 무역 협상 종료 “관세 인상은..
  3. 전세계에서 억만장자가 가장 많은 도시..
  4. 금 소비 6년 연속 1위... 금 장..
  5. 上海 7월부터 숙박업체서 일회용품 사..
  6.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7. 중국 1선 도시 신규 분양 아파트 거..
  8. 中 쇼트클립 ‘급성장’… 올해 시장..
  9. 中, 상하이 등 10개 곳 중고차 수..
  10. 마윈, UN 선정 세상을 바꿀 17인

사회

  1. 상해한국상회, 임정 100주년 기념..
  2. 글쓰기의 힘
  3. ‘저작권 위반’ 이메일 열지 마세요
  4.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5. 상해한국상회, 5・18 기념식 첫 개..
  6. 中 남성 11년 동안 수영해서 출퇴근
  7. 中 동물원, 방문객 음식물 투여로 몸..
  8. 전자담배, 위생 관리감독 사각지대....
  9. 중국인의 넘치는 ‘롱샤’ 사랑…껍질..
  10. 음식은‘손맛’? 中 유명 두유 맨 손..

문화

  1.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2. 5월 어느 봄날의 연주회
  3. [박물관] ‘중화국화전람회’를 통해..
  4. [책읽는 상하이 34] 여행의 새로운..
  5. [책읽는 상하이 35] 숨결이 바람..
  6. [박물관] 중국 공산당 탄생지, 상하..
  7. 아라리오, 아사미 키요카와의 중국 첫..
  8. 상하이 초여름 유쾌 상쾌한 전시
  9. 5월 한국 작가들 상하이 전시 나들이
  10. [박물관] 1927년 중국 공산당 중..

오피니언

  1. 글쓰기의 힘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아줌마 이야기] 상하이에서 엄마로..
  4. [독자투고] 3대가 함께한 신나는 5..
  5. 상하이 조선족노인회 건국 70주년 경..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