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야근으로 직원 잡는 '996' 회사 '100여개'

[2019-04-17, 15:34:29]

최근 '996.icu'로 인터넷이 뜨거운 가운데 중국의 100여개 회사들이 사실상 '996'을 시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고 17일 중국경제주간(中国经济周刊)이 보도했다.


이른바 '996.icu'는 아침 9시부터 저녁 9시까지, 일주일에 6일동안 근무 후 중환자실(ICU)에 실려가는 것을 뜻한다. '996'근무제도에 항의하기 위한 목적으로 만들어진 이 도메인에 명칭이 거론된 회사만 100여개에 이른다. 


화웨이(华为), 알리바바(阿里), 마이진푸(蚂蚁金服), 징동(京东), 바이두(百度), 텅쉰(腾讯), 샤오미(小米), 58상청(58同城), 쑤닝(苏宁), 투안왕(途家网), 유잔(有赞), 즈제탸오둥(字节跳动), 핀둬둬(拼多多), 왕이(网易), 벤리펑(便利蜂)……등 알만한 IT회사와 하이테크회사들이 대거 포함됐다.


누리꾼들은 프로그래머 등 IT업계는 잦은 야근으로 인해 실제 '996' 근무를 해오고 있으며 심지어 이보다 더욱 잔혹한 '9106&007'도 있다고 폭로했다. '9106&007'은 일주일에 6일은 아침 9시에 출근해 저녁 10시에 퇴근, 일주일 내내 24시간 대기를 가리키는 말이다.


문제는 대부분 기업들이 '자발적 야근' 분위기를 조성해 야근수당도 지급하지 않고 있다는 것이다. 피해자들은 채바퀴 돌 듯이 하루종일 일을 하고 집에 들어서면 몸은 지칠대로 지치고 정신은 피폐해져 정상적인 생활을 할 수 없다고 토로했다.


“996.ICU”는 개설 직후 댓글이 단숨에 1만여건 달리며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으나 얼마 지나지 않아 대부분 국내 브라우저에서 폐쇄 조치됐다. 자신들의 '불편한 진실'이 알려지고 공론화되는 것에 대한 부담감이 컸던 탓으로 풀이된다.


얼마전 디디추싱(滴滴出行)이 발표한 '야근 빅데이터' 보고서에 따르면, 야근이 가장 갖은 TOP5업종은 IT, 금융시장, 문화미디어, 부동산, 교육 등이었다.

 

지역별로는 베이징이 야근시간이 가장 긴 도시에 이름이 올랐는데, 전설 속의 허우창촌(后厂村, 중관촌소프트웨어원구, 200여개 IT기업이 집중돼 있다)은 야근현상이 가장 보편화되고 심각한 지역이었다. 베이징에서 평일 퇴근시간이 가장 늦은 기업 TOP에는 징동(京东), 텅쉰(腾讯), 58통청(58同城), 치후(奇虎)360, 디디(滴滴)였으며 저녁 10시가 지나서 퇴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현상과 관련해 중국에서 다음과 같은 우스개가 유행할 정도이다.
한 IT기업에서 '워커홀릭'으로 두번째 가라면 서러워 할 일본인 관리자를 모집했는데 출근 첫날 그는 동료들에게 자신은 일본에서도 유명한 일벌레였다면서 자신의 템포에 맞춰줄 것을 요구했다. 그런데 1개월만에 사직서를 내게 된 이 관리인은 떠나면서 "이렇게 야근하는 것은 비인간적이에요"라고 말했다고 한다.


한편, 중국은 하루 8시간 근무, 주 44시간 근무제를 시행하고 있다. 야근은 하루 1시간 미만으로 규정하고 특수 상황의 경우 3시간 미만, 월 36시간을 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게다가 야근이 무보수로 이뤄지고 있어 명백한 노동법 위반이라는 지적이 잇따른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 스포츠산업, 여성들을 주목할 때 hot 2019.05.04
    인터넷에서 소비능력 순위로 '여성-아이-노인-개-남자'라고 우스갯소리가 나올 정도로 여성들의 소비력은 이미 널리 알려져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재 스포츠산업..
  • 中 1분기 GDP 성장률 6.4%... 소비가 성장.. hot 2019.04.17
    中 1분기 GDP 성장률 6.4%... 예상치 웃돌아 올해 1분기 중국의 GDP 성장률이 시장 예상치를 웃돌았다. 17일 중국 국가통계국 발표에 따르면 올 1분기..
  • 中 IT 기업들, 상하이 모터쇼 점령 hot 2019.04.17
    상하이 모터쇼 점령한 中 IT 기업들 세계적인 수준을 자랑하는 2019 상하이 국제모터쇼가 드디어 16일 개막했다. 이 모터쇼에서 신차를 공개하는 브랜드가 늘고...
  • 中서 BMW 36만대 리콜 결정…독일차 수난시대 hot 2019.04.17
    中서 BMW 36만대 리콜 결정…독일차 수난시대 벤츠에 이어 BMW 역시 중국에서 품질 문제로 수난을 겪고 있다. 16일 펑파이뉴스(澎湃新闻)에 따르면 국가시장감..
  • Sarah Park 7번째 초대 개인전 <냉정과 열.. hot 2019.04.16
    오는 4월 20일 오후 3시, 윤아르떼(Office gallery)에서 박시현 작가의 7번째 초대 개인전을 오픈한다. 전시 타이틀은 ..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4.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5. “5.18은 역사이자 현실, 우리의..
  6. 中 고급 맥주 시장 쟁탈전... 총성..
  7. '돈 잘 버는 회사 TOP15' 中..
  8. '글로벌 2000대 상장회사' 中 기..
  9. 푸동공항 면세점 '가격 경쟁력'으로..
  10. [책읽는 상하이 34] 여행의 새로운..

경제

  1.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2. 中 고급 맥주 시장 쟁탈전... 총성..
  3. '돈 잘 버는 회사 TOP15' 中..
  4. '글로벌 2000대 상장회사' 中 기..
  5. 푸동공항 면세점 '가격 경쟁력'으로..
  6. 창업 7년만에 중국 10대 부자에 오..
  7. 中 미국산 돼지고기 대량 주문 취소…..
  8. 美, 화웨이 ‘거래제한 명단’ 올려…..
  9. 위챗 사용자 11억 명 넘어섰다
  10. 중국뷰티엑스포, KOECO O2O 스..

사회

  1.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2. “5.18은 역사이자 현실, 우리의..
  3. 집 팔아 용돈 쓴 中대학생
  4. 中 명문 여대생 ‘목숨 건’ 불법 난..
  5. 상하이서 발견된 명나라 유물, 때아닌..
  6. ‘부처님 오신 날’ 용화선원 봉축법요..
  7. KFC(肯德基) 잘 되는 데는 이유가..
  8. 말다툼하다 뜨거운 물로 보복한 中 여..
  9. “내 딸 아직 안 탔어요” 항공기 이..
  10. 민화협 상하이협의회 “우리부터 통일하..

문화

  1.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2. 5월 어느 봄날의 연주회
  3. [박물관] ‘중화국화전람회’를 통해..
  4. [책읽는 상하이 33] 농담
  5. [책읽는 상하이 34] 여행의 새로운..
  6. [책읽는 상하이 35] 숨결이 바람..
  7. [박물관] 중국 공산당 탄생지, 상하..
  8. 아라리오, 아사미 키요카와의 중국 첫..
  9. 상하이 초여름 유쾌 상쾌한 전시
  10. 5월 한국 작가들 상하이 전시 나들이

오피니언

  1. 글쓰기의 힘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아줌마 이야기] 상하이에서 엄마로..
  4. [독자투고] 3대가 함께한 신나는 5..
  5. 상하이 조선족노인회 건국 70주년 경..

분야별 Topic

종합

  1. 상해한국상회, 임정 100주년 기념..
  2. 글쓰기의 힘
  3. ‘저작권 위반’ 이메일 열지 마세요
  4.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5. 상해한국상회, 5・18 기념식 첫 개..
  6. 中 남성 11년 동안 수영해서 출퇴근
  7. 中 인구 북에서 남으로 이전, 인구증..
  8. 中 동물원, 방문객 음식물 투여로 몸..
  9. 미중 무역 협상 종료 “관세 인상은..
  10.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경제

  1. 中 인구 북에서 남으로 이전, 인구증..
  2. 미중 무역 협상 종료 “관세 인상은..
  3. 전세계에서 억만장자가 가장 많은 도시..
  4. 금 소비 6년 연속 1위... 금 장..
  5. 上海 7월부터 숙박업체서 일회용품 사..
  6. 나이키 매장 신발이 가짜? 中남성 짝..
  7. 중국 1선 도시 신규 분양 아파트 거..
  8. 中 쇼트클립 ‘급성장’… 올해 시장..
  9. 中, 상하이 등 10개 곳 중고차 수..
  10. 英,고속철과 5G망 구축에 중국기업..

사회

  1. 상해한국상회, 임정 100주년 기념..
  2. 글쓰기의 힘
  3. ‘저작권 위반’ 이메일 열지 마세요
  4.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5. 상해한국상회, 5・18 기념식 첫 개..
  6. 中 남성 11년 동안 수영해서 출퇴근
  7. 中 동물원, 방문객 음식물 투여로 몸..
  8. 전자담배, 위생 관리감독 사각지대....
  9. 중국인의 넘치는 ‘롱샤’ 사랑…껍질..
  10. 음식은‘손맛’? 中 유명 두유 맨 손..

문화

  1. 공리, 71세 프랑스 음악가와 재혼
  2. 5월 어느 봄날의 연주회
  3. [박물관] ‘중화국화전람회’를 통해..
  4. [책읽는 상하이 34] 여행의 새로운..
  5. [책읽는 상하이 35] 숨결이 바람..
  6. [박물관] 중국 공산당 탄생지, 상하..
  7. 아라리오, 아사미 키요카와의 중국 첫..
  8. 상하이 초여름 유쾌 상쾌한 전시
  9. 5월 한국 작가들 상하이 전시 나들이
  10. [박물관] 1927년 중국 공산당 중..

오피니언

  1. 글쓰기의 힘
  2. [아줌마이야기] 14년 동안 강산이..
  3. [아줌마 이야기] 상하이에서 엄마로..
  4. [독자투고] 3대가 함께한 신나는 5..
  5. 상하이 조선족노인회 건국 70주년 경..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