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자동차시장 비수기 속 ‘호황’… 7월 신에너지차 판매량 123.7% 급증

[2022-08-14, 08:09:40]
7,8월은 전통적인 자동차 판매 비수기지만, 올해 7월은 승용차 판매량이 전년동기 대비 20.4% 늘었다. 특히 7월 신에너지차 판매량은 123.7% 급증, 올 한해 650만 대를 돌파할 것으로 전망한다.

9일 중국 승용차연합회가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7월 승용차 시장의 소매판매는 181만8000대로 전년동기 대비 20.4% 늘었다고 21세기경제보도(21世纪经济报道)는 전했다. 1월~7월 누적 소매판매량은 1107만9000대로 전년동기 대비 3.5%(41만대) 감소했다. 7월 도매 판매량은 213만4000대로 전년동기 대비 40.8% 증가, 1월~7월 도매 판매량은 1230만6000대로 전년동기 대비 8.4% 늘었다.

추이동수(崔东树) 전국승용차연합회 사무총장은 "7월 자동차 시장 증가 속도가 예상보다 빨라 6, 7월 도매 증가율은 40%, 소매는 20%를 넘어섰다. 1월~7월 협의의 승용차 누적 소매판매 감소폭은 3.5%로 좁혀졌고, 8월에도 고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돼 누적 소매판매 증가율은 플러스로 돌아설 것"이라고 전했다.

7월 말, 8월 초 휴가철을 맞아 7, 8월은 전통적인 자동차 판매 비수기지만, 올해 7월은 비수기에 해당하지 않았다. 차량 구매세 반값 할인 정책의 효과가 지속적으로 나타나는 한편, 7월 자동차 시장 마케팅 강도가 높고, 주류 자동차 기업의 할인 이벤트가 상반기 코로나19로 인한 매출 손실을 메웠다.

현재 자동차 출고가 순조롭게 이루어지고, 각지의 생산 활동도 회복 중이다. 지난해 8월에는 칩 생산부족이 공급부족으로 이어져 시장이 침체되었다. 하지만 올해 8월에는 생산과 판매가 고성장 기조를 이어갈 것으로 보여 비수기 속 호황을 맞을 전망이다.

특히 자동차 구매세 반값 할인정책이 신에너지차 성장세에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는 점이 눈에 띈다.신에너지차는 7월에도 도매판매량이 56만4000대로 123.7%의 높은 성장세를 이어갔다.

1월~7월 신에너지 승용차 누적 도매 판매량는 303만 대로 전년동기 대비 123% 증가했다. 현재 시장 상황을 감안해 신에너지 승용차의 연간 판매 전망치를 600만 대로 상향 조정, 신에너지차의 연간 판매량은 650만 대 판매를 돌파할 것으로 승용차연합회는 전망했다. 또한 4분기 초에도 전망치를 더 높일 수 있다고 덧붙였다. 

신하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국경절 연휴, 상하이 돌아오기 전 4..
  2. 상하이, 국경절 연휴 기간 일부 구간..
  3. 中 10월부터 시행되는 新규정
  4. 中 본토 감염 173+636… 상하이..
  5. 中 전기차 구매세 면제 정책 내년까지..
  6. 화웨이, 200만원 넘는 신제품 인기..
  7. 中 언론 “김치없이 못 산다는 한국,..
  8. 中 컨테이너 운임료 폭락
  9. 中 전기차 ‘웨이마’ 1조6300억원..
  10. 네이멍구 경제 개발 前 서기, 600..

경제

  1. 中 전기차 구매세 면제 정책 내년까지..
  2. 화웨이, 200만원 넘는 신제품 인기..
  3. 中 컨테이너 운임료 폭락
  4. 中 전기차 ‘웨이마’ 1조6300억원..
  5. 위안화 기준환율 1달러=7.15위안으..
  6. ‘mini KOREA’ 지역 농특산품..
  7. 스타벅스, 상하이 1000호점∙중국..
  8. 중국산 ‘온수팩’ 유럽에서 ‘겨울철..
  9. 中 위안화, 엔화 제치고 세계 4대..
  10. 中 첫주택 대출 금리 하한선 단계적..

사회

  1. 국경절 연휴, 상하이 돌아오기 전 4..
  2. 상하이, 국경절 연휴 기간 일부 구간..
  3. 中 10월부터 시행되는 新규정
  4. 中 본토 감염 173+636… 상하이..
  5. 中 언론 “김치없이 못 산다는 한국,..
  6. 네이멍구 경제 개발 前 서기, 600..
  7. 中 본토 감염 119+625…상하이..
  8. 상하이에서 즐기는 국경절 황금연휴!
  9. 중국 최대 규모, 상하이 도서관 동관..
  10. 中 관광부 “국경절 여행지 도착 후..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158] 울고 있는..
  2. [책읽는상하이 159] 지적 생활의..

오피니언

  1. [교육칼럼] 꼭 책을 읽어야 하나요?
  2. [허스토리 in 상하이] 간장 게장
  3. [허스토리 in 상하이] 한국과 중국..

분야별 Topic

종합

  1. [교육칼럼] 꼭 책을 읽어야 하나요?
  2. 상하이 도착 후 48시간 내 핵산검사..
  3. 유럽 에너지난으로 中 난방용품 수출..
  4. 전세기 탑승 428명 “덕분에 편하게..
  5. 中 본토 감염 114+512… 상하이..
  6. 9.28부터 ‘场所码’ 없이 즈푸바오..
  7. 21일 전국 항공편 대규모 취소? 실..
  8. 상해한국상회 ‘KOREAN DAY’..
  9. 中 일부 외국인 관광객 입국 제한 완..
  10. 中 중앙은행, 현 금리수준 적정수준

경제

  1. 유럽 에너지난으로 中 난방용품 수출..
  2. 中 중앙은행, 현 금리수준 적정수준
  3. 中 GDP, 10년간 매년 6.6%..
  4. 인민은행 “디지털 위안화 전국 확대..
  5. 글로벌 기업 본부들 선전시에 몰려…..
  6. 中 업종별 연봉 수준 공개…1위는?
  7. 씨트립, 2분기 흑자 전환…시장 기대..
  8. 中 가전제품 판매·소비 글로벌 1위
  9. 中 2025년 ‘우주여행 봄날’이 온..
  10. 中 전기차 구매세 면제 정책 내년까지..

사회

  1. 상하이 도착 후 48시간 내 핵산검사..
  2. 전세기 탑승 428명 “덕분에 편하게..
  3. 中 본토 감염 114+512… 상하이..
  4. 9.28부터 ‘场所码’ 없이 즈푸바오..
  5. 21일 전국 항공편 대규모 취소? 실..
  6. 상해한국상회 ‘KOREAN DAY’..
  7. 中 일부 외국인 관광객 입국 제한 완..
  8. 中 신규 감염 123+485…상하이는..
  9. 민항구, 21일·25일 전 주민 핵산..
  10. 上海 11월 3세부터 ‘분사형’ 독감..

문화

오피니언

  1. [교육칼럼] 꼭 책을 읽어야 하나요?
  2. [허스토리 in 상하이] 한국과 중국..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