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세계 공장’ 이우, 코로나로 ‘멈춤’… 카타르 월드컵 비상

[2022-08-17, 08:00:25]

4년에 한번씩 열리는 축구 축제 월드컵이 오는 11월 열리지만 갑작스러운 이우(义乌)시를 덮친 코로나19 바이러스 때문에 관련 업계가 울상이다.


12일 계면신문(界面新闻)에 따르면 이우시는 저장성 중부에 위치한 도시로 세계 최대의 소상품 수출지다. 이우에서 수출하는 국가는 세계 215개 국으로 거의 세계적으로 이우의 제품이 수출된다고 보면 된다.


그러나 지난 8월 2일 이우시 현지에서 양성 감염자가 500명이 넘게 나오면서 8월 11일 0시를 기점으로 3일간 ‘정숙’관리에 들어간다. 정숙 관리는 다시 말해 봉쇄에 해당하는 것으로 고위험지역 주민은 아예 문 밖으로 나올 수 없고, 다른 지역은 주거지 단지를 나올 수 없다.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제품 생산과 배송이다. 모든 제품들은 아예 발송 자체가 불가능한 상태고 일부 대형 공장은 ‘폐쇄형 생산’이 가능하지만 나머지 공장들은 사실상 가동이 중단된 상태다.


‘세계공장’인 이우시는 이번 조치로 인해 물류가 중단되면서 국내 개학 시즌 제품, 크리스마스 관련 제품, 월드컵 관련 제품 및 관련 기업들이 영향을 받을 것이라는 관측이다.


9월 신학기를 앞두고 신학기 용품의 판매 성수기임에도 갑작스러운 공장 중단으로 중국 내 관련 업계도 타격을 입을 전망이다.


오는 11월 21일에서 12월 18일까지 카타르에서 22회 월드컵이 개최된다. 지난 2010년 남아프리카 월드컵에서 응원 나팔인 ‘부부젤라’를 탄생시킨 곳이 바로 이우였다. 그 명성때문인지 이후부터 월드컵 시즌 관련 용품 제작의 대부분을 이우에서 담당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월드컵 시즌의 최대 수혜자로 손꼽혀왔다. 축구공, 깃발, 국기, 가발, 안경, 트로피, 응원나팔 등 관련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들은 진작부터 쏟아지는 해외 주문을 감당하지 못해 밤낮으로 생산 라인을 가동하고 있었다.


일부 성질급한 해외 바이어들은 아예 전용기를 타고 이우로 향하고 있다. 아직 ‘정숙’관리령이 내리지 않은 8월 9일 저녁 107명의 인도 바이어를 태운 전용기가 항저우 공항에 도착했다. 열흘 전에는 파키스탄 바이어 163명이 탑승한 전용기가 항저우에 도착한 바 있다. 그러나 당분간은 이우시에 해외 바이어 진입이 어려운 것이 현실이다.


한편 올해 상반기 이우시의 해외 수출입 총액은 2000억 위안을 넘어서며 예상보다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국경절 연휴, 상하이 돌아오기 전 4..
  2. 상하이, 국경절 연휴 기간 일부 구간..
  3. 中 10월부터 시행되는 新규정
  4. 中 본토 감염 173+636… 상하이..
  5. 中 전기차 구매세 면제 정책 내년까지..
  6. 화웨이, 200만원 넘는 신제품 인기..
  7. 中 언론 “김치없이 못 산다는 한국,..
  8. 中 컨테이너 운임료 폭락
  9. 네이멍구 경제 개발 前 서기, 600..
  10. 中 전기차 ‘웨이마’ 1조6300억원..

경제

  1. 中 전기차 구매세 면제 정책 내년까지..
  2. 화웨이, 200만원 넘는 신제품 인기..
  3. 中 컨테이너 운임료 폭락
  4. 中 전기차 ‘웨이마’ 1조6300억원..
  5. 위안화 기준환율 1달러=7.15위안으..
  6. ‘mini KOREA’ 지역 농특산품..
  7. 스타벅스, 상하이 1000호점∙중국..
  8. 중국산 ‘온수팩’ 유럽에서 ‘겨울철..
  9. 中 위안화, 엔화 제치고 세계 4대..
  10. 中 첫주택 대출 금리 하한선 단계적..

사회

  1. 국경절 연휴, 상하이 돌아오기 전 4..
  2. 상하이, 국경절 연휴 기간 일부 구간..
  3. 中 10월부터 시행되는 新규정
  4. 中 본토 감염 173+636… 상하이..
  5. 中 언론 “김치없이 못 산다는 한국,..
  6. 네이멍구 경제 개발 前 서기, 600..
  7. 中 본토 감염 119+625…상하이..
  8. 상하이에서 즐기는 국경절 황금연휴!
  9. 중국 최대 규모, 상하이 도서관 동관..
  10. 中 본토 감염 106+526…상하이..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158] 울고 있는..
  2. [책읽는상하이 159] 지적 생활의..

오피니언

  1. [교육칼럼] 꼭 책을 읽어야 하나요?
  2. [허스토리 in 상하이] 간장 게장
  3. [허스토리 in 상하이] 한국과 중국..

분야별 Topic

종합

  1. [교육칼럼] 꼭 책을 읽어야 하나요?
  2. 상하이 도착 후 48시간 내 핵산검사..
  3. 유럽 에너지난으로 中 난방용품 수출..
  4. 전세기 탑승 428명 “덕분에 편하게..
  5. 中 본토 감염 114+512… 상하이..
  6. 9.28부터 ‘场所码’ 없이 즈푸바오..
  7. 21일 전국 항공편 대규모 취소? 실..
  8. 상해한국상회 ‘KOREAN DAY’..
  9. 中 일부 외국인 관광객 입국 제한 완..
  10. 中 중앙은행, 현 금리수준 적정수준

경제

  1. 유럽 에너지난으로 中 난방용품 수출..
  2. 中 중앙은행, 현 금리수준 적정수준
  3. 中 GDP, 10년간 매년 6.6%..
  4. 인민은행 “디지털 위안화 전국 확대..
  5. 글로벌 기업 본부들 선전시에 몰려…..
  6. 中 업종별 연봉 수준 공개…1위는?
  7. 씨트립, 2분기 흑자 전환…시장 기대..
  8. 中 가전제품 판매·소비 글로벌 1위
  9. 中 2025년 ‘우주여행 봄날’이 온..
  10. 中 전기차 구매세 면제 정책 내년까지..

사회

  1. 상하이 도착 후 48시간 내 핵산검사..
  2. 전세기 탑승 428명 “덕분에 편하게..
  3. 中 본토 감염 114+512… 상하이..
  4. 9.28부터 ‘场所码’ 없이 즈푸바오..
  5. 21일 전국 항공편 대규모 취소? 실..
  6. 상해한국상회 ‘KOREAN DAY’..
  7. 中 일부 외국인 관광객 입국 제한 완..
  8. 中 신규 감염 123+485…상하이는..
  9. 민항구, 21일·25일 전 주민 핵산..
  10. 上海 11월 3세부터 ‘분사형’ 독감..

문화

오피니언

  1. [교육칼럼] 꼭 책을 읽어야 하나요?
  2. [허스토리 in 상하이] 한국과 중국..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