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베이징, 처음으로 상하이 제치고 GDP 1위!

[2022-08-17, 08:00:48]
올해 상반기 베이징의 GDP 총량은 처음으로 상하이를 제치고 중국 1위를 기록했다.

중국신문주간(中国新闻周刊)은 14일 올해 상반기 전국 GDP 상위 50대 도시 순위가 발표됐다고 전했다.

올해 상반기 베이징의 GDP 총량은 1조9352억2000만 위안(약 374조 9682억원), 상하이의 GDP 총량은 1조9349억3000만 위안(약 374조 9120억원)으로 베이징이 3억 위안의 근소한 차이로 상하이를 제쳤다.
 
상반기 베이징의 명의 증가율은 0.64%에 불과했지만, 여전히 플러스 성장을 기록했다. 반면 상하이는 코로나19 여파로 상반기 명의 증가율이 -3.75%를 기록했다.

천야오(陈耀) 중국사회과학원 공업경제연구소 연구원은 “두 도시의 경제 총량 차이는 그리 크지 않으며, 상하이는 상반기 코로나19의 여파가 커지면서 특히 2분기 GDP가 13.5%나 하락해 상반기 총량이 하락한 것”이라고 풀이했다. 반면 베이징은 상반기 안정적인 성장세를 유지했다고 덧붙였다.

베이징, 상하이에 이어 선전은 3위 자리를 지켰다. 특히 4대 도시(상하이, 베이징, 광저우, 선전) 중 선전은 상반기 GDP 총량이 1조5016억 위안, 증가량 3%를 기록해 4대 도시 중 증가율이 가장 높았다. 

충칭은 광저우를 제치고 4위에 올랐다. 충칭의 상반기 GDP 총량은 1조3511억 위안, 증가율 4%를 기록한 반면 광저우의 GDP 총량은 1조3433억 위안, 증가율 1%를 기록했다. 이로써 충칭은 광저우를 제치고 4위 자리에 안착했다.

GDP순위 6위~10위는 각각 쑤저우(1조962억 위안), 청두(9965억 위안), 항저우(9003억 위안), 우한(8904억 위안), 난징(7879억 위안)으로 지난해와 동일한 순위를 기록했다.

이어 11위~20위는 톈진, 닝보, 칭다오, 정저우, 우한, 창사, 난통, 포산, 취안저우, 지난 순이다. 특히 정저우는 상반기 GDP 총량이 6740억 위안으로 전년 동기 대비 425억 위안이 늘어나 증가량이 전국 6위를 기록했다. 이로써 정저우는 지난해보다 2단계 오른 14위를 기록했다. 

특히 산시(陕西) 위린(榆林)은 GDP 증가율은 무려 34.22%에 달해 전국에서 유일하게 증가량 700억 위안이 넘는 도시가 됐다. 이에 따라 순위가 11단계나 껑충 뛰어올라 '중서부 비성회(非省会) 도시 GDP 1위 도시'로 부상했다.  

신하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국경절 연휴, 상하이 돌아오기 전 4..
  2. 상하이, 국경절 연휴 기간 일부 구간..
  3. 中 10월부터 시행되는 新규정
  4. 中 본토 감염 173+636… 상하이..
  5. 中 전기차 구매세 면제 정책 내년까지..
  6. 화웨이, 200만원 넘는 신제품 인기..
  7. 中 언론 “김치없이 못 산다는 한국,..
  8. 中 컨테이너 운임료 폭락
  9. 네이멍구 경제 개발 前 서기, 600..
  10. 中 전기차 ‘웨이마’ 1조6300억원..

경제

  1. 中 전기차 구매세 면제 정책 내년까지..
  2. 화웨이, 200만원 넘는 신제품 인기..
  3. 中 컨테이너 운임료 폭락
  4. 中 전기차 ‘웨이마’ 1조6300억원..
  5. 위안화 기준환율 1달러=7.15위안으..
  6. ‘mini KOREA’ 지역 농특산품..
  7. 스타벅스, 상하이 1000호점∙중국..
  8. 중국산 ‘온수팩’ 유럽에서 ‘겨울철..
  9. 中 위안화, 엔화 제치고 세계 4대..
  10. 中 첫주택 대출 금리 하한선 단계적..

사회

  1. 국경절 연휴, 상하이 돌아오기 전 4..
  2. 상하이, 국경절 연휴 기간 일부 구간..
  3. 中 10월부터 시행되는 新규정
  4. 中 본토 감염 173+636… 상하이..
  5. 中 언론 “김치없이 못 산다는 한국,..
  6. 네이멍구 경제 개발 前 서기, 600..
  7. 中 본토 감염 119+625…상하이..
  8. 중국 최대 규모, 상하이 도서관 동관..
  9. 상하이에서 즐기는 국경절 황금연휴!
  10. 中 관광부 “국경절 여행지 도착 후..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158] 울고 있는..
  2. [책읽는상하이 159] 지적 생활의..

오피니언

  1. [교육칼럼] 꼭 책을 읽어야 하나요?
  2. [허스토리 in 상하이] 간장 게장
  3. [허스토리 in 상하이] 한국과 중국..

분야별 Topic

종합

  1. [교육칼럼] 꼭 책을 읽어야 하나요?
  2. 상하이 도착 후 48시간 내 핵산검사..
  3. 유럽 에너지난으로 中 난방용품 수출..
  4. 전세기 탑승 428명 “덕분에 편하게..
  5. 中 본토 감염 114+512… 상하이..
  6. 9.28부터 ‘场所码’ 없이 즈푸바오..
  7. 21일 전국 항공편 대규모 취소? 실..
  8. 상해한국상회 ‘KOREAN DAY’..
  9. 中 일부 외국인 관광객 입국 제한 완..
  10. 中 중앙은행, 현 금리수준 적정수준

경제

  1. 유럽 에너지난으로 中 난방용품 수출..
  2. 中 중앙은행, 현 금리수준 적정수준
  3. 中 GDP, 10년간 매년 6.6%..
  4. 인민은행 “디지털 위안화 전국 확대..
  5. 글로벌 기업 본부들 선전시에 몰려…..
  6. 中 업종별 연봉 수준 공개…1위는?
  7. 씨트립, 2분기 흑자 전환…시장 기대..
  8. 中 가전제품 판매·소비 글로벌 1위
  9. 中 2025년 ‘우주여행 봄날’이 온..
  10. 中 전기차 구매세 면제 정책 내년까지..

사회

  1. 상하이 도착 후 48시간 내 핵산검사..
  2. 전세기 탑승 428명 “덕분에 편하게..
  3. 中 본토 감염 114+512… 상하이..
  4. 9.28부터 ‘场所码’ 없이 즈푸바오..
  5. 21일 전국 항공편 대규모 취소? 실..
  6. 상해한국상회 ‘KOREAN DAY’..
  7. 中 일부 외국인 관광객 입국 제한 완..
  8. 中 신규 감염 123+485…상하이는..
  9. 민항구, 21일·25일 전 주민 핵산..
  10. 上海 11월 3세부터 ‘분사형’ 독감..

문화

오피니언

  1. [교육칼럼] 꼭 책을 읽어야 하나요?
  2. [허스토리 in 상하이] 한국과 중국..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