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태풍 ‘링링’ 영향 상하이 5일 밤부터 ‘강풍’

[2019-09-05, 09:28:33]
제13호 태풍 ‘링링’의 영향으로 상하이에 5일 밤부터 강한 비바람이 몰아칠 것으로 전망된다.

5일 신민만보(新民晚报)에 따르면, 태풍 ‘링링’은 오전 9시 타이완 타이베이 남동쪽 약 44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9km의 동북 방향으로 이동하고 있다.

‘링링’의 강도는 점차 세져 5일 오후 중국 동해 남부 해상에 진입해 6일 밤 동경 124~126도로 상하이와 같은 위도를 지나친 후 북상할 것으로 전망된다. 

‘링링’의 영향으로 상하이는 5일 밤부터 바람 세기가 점차 강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어 6일 낮부터 밤까지 최대 풍력 6~7(초속 10.8~17.1m)급의 비바람이 몰아친 뒤 7일 낮부터 점차 누그러질 전망이다.

이에 따라 6일 낮부터 밤까지 상하이는 소나기와 번개를 동반한 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특히 동부 지역은 30~50밀리미터의 폭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밖에 연해 지역과 창장커우(长江口) 서부 경우 7~8급, 창장커우 동부 및 양산강(洋山港) 지역은 9~10급, 상하이시 연해 해면은 11~13급, 태풍 중심이 지나치는 해면은 14~15급의 강한 바람이 불 전망이다.

한편, 제14호 태풍 ‘가지키(KAJIKI)’는 3일 오후 열대기압으로 점차 세력이 약해져 중국 중앙기상대는 5일 새벽 2시 이에 대한 태풍 경보를 해지했다. 단, 태풍의 잔류는 중국 화남, 화동 일부 지역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이민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대구은행 상하이분행, 상해한국학교에..
  2. 남자가 훔쳐보는 여자화장실? 상하이..
  3. 코리아부동산, 개별 입국 교민에 구호..
  4.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연다... 1..
  5. 없어서 못 판다는 중국산 ‘이것’은?
  6. [인터뷰] 방현주 ‘비폭력대화’ 소통..
  7. 中 행복감 가장 높은 도시 1위는?
  8. 中 화제성 '갑' 드라마 하차 이유..
  9. [11.18] RCEP 체결, 중국에..
  10. 中부부, 코로나 완치 후 또다시 '양..

경제

  1. 없어서 못 판다는 중국산 ‘이것’은?
  2. 올해 세계 명품 시장 23% 위축…..
  3. 中 5만개 기업 '나도 반도체'
  4. 中 생수회사 회장, 최고부자로 등극
  5. 中 올해 디스플레이 매출 한국 턱밑까..
  6. 전북 상하이대표처, 중국 최대 관광박..
  7. 알리바바, 망고TV 주주 된다
  8. 百度,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 ‘YY..
  9. 11월 상하이자동차 번호판 1500만..
  10. 올해 대세는 '新에너지자동차'.....

사회

  1. 대구은행 상하이분행, 상해한국학교에..
  2. 남자가 훔쳐보는 여자화장실? 상하이..
  3. 코리아부동산, 개별 입국 교민에 구호..
  4. 코로나19 극복 공모전 연다... 1..
  5. [인터뷰] 방현주 ‘비폭력대화’ 소통..
  6. 中 행복감 가장 높은 도시 1위는?
  7. 中 화제성 '갑' 드라마 하차 이유..
  8. 中부부, 코로나 완치 후 또다시 '양..
  9. ‘프로 악플러’ 배달앱 등장… 악평..
  10. 中 텐진서 1명 확진…5일 만에 본토..

문화

  1. 끌로드 모네가 꿈꾸던 일상이 상하이에..
  2. [책읽는 상하이 99] 당신의 여행에..
  3. 2020 상하이아트페어 내달 3일 개..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