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안면인식, 길안내 로봇 등장...中귀성객 편의 'UP'

[2018-02-08, 11:51:26]

올해 춘윈(春运, 춘절 귀성객 대이동) 기간이 시작된 가운데 벌써부터 많은 중국인들이 고향으로 향하고 있다.


이 가운에 과거와는 달리 '블랙기술'이 적용된 안면인식 시스템, 기내 무선 인터넷(WiFi), 길 안내 로봇 등이 귀성객들에게 색다른 편의를 제공하면서 '스마트 춘윈'이 키워드로 꼽히고 있다고 신화망(新华网)이 7일 전했다.


안면인식 시스템은 지난해 춘윈 기간부터 사용됐다. 그러나 올해는 기능이 더욱 업그레이드됐고 더 많은 지역에 보급되어 편의를 더했다.


광저우(广州) 기차역에 설치된 안면인식 시스템은 개찰구 통과 뿐만 아니라 사람을 찾아주는 기능이 추가됐다. 찾을 사람의 사진이나 영상을 시스템에 입력하면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해 잃어버렸던 아이나 노인 등 사람을 찾아준다. 또한 불법 호객 행위나 암표 판매 등 블랙 리스트에 있는 사람을 실시간으로 감독하고 발견 즉시 경보를 내리는 기능도 있다.


길 안내 로봇은 올해 처음으로 등장해 이슈되고 있다. 타이웬(太原) 기차역에 있는 '샤오웬(小原)'은 지능형 로봇으로 안면인식 기술을 통해 앞에 서있는 사람을 기억하고 도움을 준다. 가장 가까운 노선을 안내해주고 초음파, 적외선 등을 통해 스스로 장애물을 피하기도 한다.


전국 교통관리국은 가오더지도(高德地图) 어플과 협력해 승용차나 오토바이 등을 통해 육로 귀성길에 오른 사람을 대상으로 안전 운행노선, 사고다발지역, 안개 경보지역, 날씨 정보 등 정보를 발송해준다.


이 외에도 중국남방항공(南方航空)은 춘윈 첫 날 기내 무선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했다. 승객들은 핸드폰을 비행 모드로 설정한 다음 기내 와이파이를 통해 웨이보, 위쳇 대화 등을 이용해 심심함을 달랬다.


과거와 달리 새로운 기술들이 장기간 귀성길에 오른 승객들에게 편의와 동시에 기쁨을 주면서 앞으로 또 어떤 것들이 생겨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민정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의 춘절 유래와 풍습 hot 2018.02.12
    춘절은 음력 1월1일로, 춘절(春节)이라는 용어 외에도 신녠(新年), 따녠(大年), 신쑤이(新岁), 꿔녠(过年) 등으로 다양하게 불린다. 중국에서 춘절을 명절로...
  • 축복을 전하는 '춘절' 인사 한마디! hot 2018.02.09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春节)을 축하하는 마음을 담아 가족들, 주변 지인들, 중국 친구들이나 동료에게 한마디 인사 메시지를 보내보는 건 어떨까? 아마 보내는 이...
  • [총영사] “한중 교류 회복되는 무술년 기대” hot 2018.02.08
    화동지역 우리 교민, 기업인 여러분 반갑습니다. 무술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어려운 환경 속에서..
  • 韩 외국인 유학생 절반이 '중국인' 6만 8000명 hot 2018.02.07
    2017년 한국에서 유학 중인 외국인 유학생수가 역대 최고 기록을 돌파했다고 7일 중국신문망(中国新闻网)이 연합뉴스를 인용, 보도했다. 2017년 4월말 기준 한..
  • 티몰•징동 판매 식품서 기준치 초과 세균 검출 hot 2018.02.07
    최근 중국식품약품감독관리총국(이하 식약국)이 진행한 검사에서 티몰(天猫)과 징동(京东)에서 판매되는 일부 식품들에서 기준치이상의 세균이..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5.14]‘디디’ 카풀 이용한 스튜..
  2. ‘디디’차량 이용한 스튜어디스의 참혹..
  3. [5.16]상하이, 6개 분야 개방..
  4. [전병서칼럼] 중국증시 블루칩시대 올..
  5. 상하이, 6개 분야 개방 확대 정책..
  6. 망고TV ‘동성애’ 의심 공연 방송삭..
  7. [인터뷰] 여성연대•상하이한인여성네트..
  8. 신뢰 위기 ‘디디’ 개선안 발표
  9. 상하이에서 ‘성평등’을 외치다
  10. 중국 첫 국산 항공모함 시운항

경제

  1. 상하이, 6개 분야 개방 확대 정책..
  2. 중국 첫 국산 항공모함 시운항
  3. 올해 부동산시장 전망은?... 사회과..
  4. 징동 가짜 마오타이 판매 논란… 징..
  5. 지난해 억만장자 수 최고치...美 1..
  6. 中 연봉 가장 높은 직종은 IT, 평..
  7. 인도 스마트폰 시장 절반이 중국 브랜..
  8. 단동 부동산 규제책… 2년간 거래 제..
  9. 중국인, 사치품 구매에 85조원 쓴다
  10. 테슬라, 상하이 푸동에 100% 자회..

사회

  1. ‘디디’차량 이용한 스튜어디스의 참혹..
  2. [인터뷰] 여성연대•상하이한인여성네트..
  3. 신뢰 위기 ‘디디’ 개선안 발표
  4. 상하이에서 ‘성평등’을 외치다
  5. 중국남성 3명당 1명 발기부전? 제약..
  6. 두다리 잃은 69세 노인, 43년 도..
  7. '아이돌' 팬들로 홍차오공항 마비,..
  8. 中 이별 대가 8억원? 젊은 연인들..
  9. 공유차량 고의상해•강간 등 범죄 도마..
  10. 비행 중 조종실 유리창 날아가.....

문화

  1. 망고TV ‘동성애’ 의심 공연 방송삭..
  2. 중국 여신 ‘탕웨이’ 딸과 함께 항저..
  3. 풍성한 5월 공연… 클랙식에서 마임,..

오피니언

  1. [전병서칼럼] 중국증시 블루칩시대 올..
  2. [독자투고] 신일고동문회, 상하이 은..
  3. 중국은 지금 동영상 시대!
  4. [아줌마이야기] 추억여행
  5. 아시아의 꿈, 수묵(水墨)·동방수묵지..
  6. 상하이조선족노인협회 경로행사 성대히..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