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하이서 발견된 명나라 유물, 때아닌 ‘병뚜껑’ 논란

[2019-05-16, 11:10:44]

15일 온라인 상에는 한 사진이 논란이 되고있다. 신민만보(新民晚报)에 따르면 이는 최근 상하이 자딩박물관(嘉定博物馆)에서 열린 ‘유성의 흔적(疁城遗踪, 유성은 자딩의 옛 명칭)’이라는 전시에 소개된 한 유물이 그 대상이다.


흡사 병뚜껑처럼 생긴 이 유물에 대한 각종 추측과 의심이 끊이지 않고 있다. 전시장에서는 이를 은으로 만든 분통(파우더 통)로 설명했지만 네티즌들은 ‘병뚜껑’이 아니냐는 반응이다.


이 유물에 대해서 대부분의 누리꾼들은 “도굴꾼이 묘 안에서 맥주를 마신 것 같다”, “만약 잇자국까지 있으면…아니다”,”병따개로 딴 맥주 뚜껑과 비교해보자! 맞는지 틀린지”, “만약에 겉면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나 ‘한 병 더’라는 문구가 있으면 100%다!”라며 병뚜껑이라고 거의 확신했다. 일부는 “아니다, 이건 발굴된 맥주 뚜껑이다”, “어쩌면 맥주가 중국에서 발명한 것 아닐까? 쉿쉿 한국사람들이 들으면 안돼”라며 엉뚱한 상상력을 발휘하는 사람도 있었다.

 



이 같은 반응을 전해들은 박물관 측에서는 네티즌들의 기발함에 감탄하며 “이는 명조시대 사용된 은으로 만든 분통"이라고 전했다. 두 개가 한 셋트로 뚜껑부분이 아래보다 큰 것이 특징으로 가운데에 ‘향(香)’이라는 글자가 새겨져 있다. 고대 여인들이 화장을 하기 위해 휴대하던 분통으로 추정된다.


상하이는 후기에 발달한 도시로서 원나라 29년(1292년)에서야 상하이현이 되었다. 19세기 후반기에 들어서면서 황포강 유역의 작은 현들이 성장해 대도시가 되어 원래 고고학 적으로는 의미가 없는 곳이었다. 그러다 1949년 이후 60여년 간 수십 곳의 신석기 시대에서 춘추전국시대의 유적지를 발견하며 학계에 큰 영향을 미쳤다. 특히 상하이에서만 발견된 청나라와 명나라 묘만 300~400 곳이 넘는다. 인민광장, 쉬자후이, 창러루 등 흔히 알고 있는 관광지에서 명나라 묘가 발견되었다.


이번에 전시에 사용된 유물은 지난 2007년 명나라 시대 명문가 집안묘에서 발견된 것으로 네티즌들의 의견과 달리 처음 발견 당시 누군가 도굴한 흔적은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KFC(肯德基) 잘 되는 데는 이유가 있다 hot 2019.05.18
    중국에서 잘된다는 기업의 기준은 무엇일까? 엄청난 인구를 보유한 중국에서는 ‘전국적으로 혹은 전역에’서 성공할 필요도 없이 하나의 성(省) 혹은 시(市)에서만 성..
  • 칸 영화제 레드카펫 '왕홍'이 흐린다? hot 2019.05.16
      세계인들의 주목을 받고 칸 영화제가 개막된 가운데, 이름조차 알수 없는 중국의 '왕홍(인터넷스타)'들이 대거 레드카펫에 몰려 눈..
  • 집 팔아 용돈 쓴 中대학생 hot 2019.05.15
    용돈이 필요하다는 이유로 집을 헐값에 판매를 했다가 계약서 무효 소송을 낸 대학생에 대해 중국 법원이 '계약서 유효' 판결을 내려 화제다. 15일 환구망(环球..
  • 말다툼하다 뜨거운 물로 보복한 中 여성... 엇갈리.. hot 2019.05.14
    말다툼하다 뜨거운 물로 보복한 中 여성에 엇갈리는 누리꾼 반응…왜? 최근 중국 고속철에서 두 승객간의 사소한 말다툼 끝에 뜨거운 물을 부어버리는 사건이 벌어졌다...
  • 中 명문 여대생 ‘목숨 건’ 불법 난자 매매 성행 hot 2019.05.14
    中 명문 여대생 ‘목숨 건’ 불법 난자 매매 성행 중국에서 불법 난자 매매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베이징청년보(北京青年报) 13일 보도에 따르면 최근 여러 기관에..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롱샤, ‘머리’는 먹지 마세요!
  2. 대륙의 극장! 상하이 ‘초특급’ 영화..
  3. [IT칼럼] 시행 2년, 중국 네트워..
  4. 알리바바, AI 이미지 인식 부문 ‘..
  5. 푸동주말학교 신나는 여름방학! 8월..
  6. 화마에 몸을 던져 딸 구한 눈물겨운..
  7. [아줌마이야기] 핑크는 취향
  8. 상하이 다카시마야 백화점 문닫는다....
  9. 실사판 '주토피아' 아이친하이 오픈,..
  10. 김주하 아나운서 방송사고 영상 화제...

경제

  1. [IT칼럼] 시행 2년, 중국 네트워..
  2. 알리바바, AI 이미지 인식 부문 ‘..
  3. 상하이 다카시마야 백화점 문닫는다....
  4. 시진핑 방북 “한반도 문제 적극 지원..
  5. 上海 성 경계지역 고속도로 요금소 사..
  6. 푸동발전은행, 대북제재 위반 혐의로..
  7. 삼성, 中 3대 통신사 손잡고 ‘5G..
  8. 中 ‘화웨이 보복?’ 캐나다산 육류..
  9. 메이퇀, 경쟁사 핵심 정보 '절도'..
  10. 쑤닝닷컴, 까르푸 중국법인 새주인 됐..

사회

  1. 롱샤, ‘머리’는 먹지 마세요!
  2. 화마에 몸을 던져 딸 구한 눈물겨운..
  3. 실사판 '주토피아' 아이친하이 오픈,..
  4. 김주하 아나운서 방송사고 영상 화제...
  5. 中 피서 떠나기 좋은 도시 10곳
  6. 100명 아이들 목숨 앗아간 과일 ‘..
  7. 이웃에 농담 건넸다 ‘급사’…결국 1..
  8. 中 신생아 병실 이름도 ‘명문대’로…..
  9. 아름다운매장 문닫았다
  10. 中 홀로 밤길 걷던 여성 상대 흉악범..

문화

  1. 여름방학 즐거운 공연과 함께
  2. [책읽는 상하이 39] 섬에 있는 서..
  3. [책읽는 상하이 40] 행복의 기원
  4. 상하이 한여름 밤의 음악여행
  5. 여름방학, 독서의 시간... 추천도서..
  6. [박물관] 상하이박물관(上海博物馆)으..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핑크는 취향
  2. [법률칼럼] 베트남 진출을 계획한다면
  3. [아줌마이야기] 게발선인장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