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부처님 오신 날’ 용화선원 봉축법요식 봉행

[2019-05-17, 17:28:50]

“내 안의 참된 자아를 찾아야”
임정 100주년 선열 희생 기려

 


 

 

상하이 용화선원은 불기 2563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지난 12일 오전 10시 봉축 법요식을 개최했다.

 
이날 봉축행사는 임정100주년을 맞는 의미 있는 해로 먼저 수많은 선열들의 희생을 기리며 감사하는 마음으로 시작했다. 사회를 맡은 준봉거사의 점등식 의미를 되새기며 법당 내 연등을 점화한 후 정식 봉축행사가 진행됐다. 


사회자는 ‘부처님 오신 날’을 기념해 ‘불을 밝힌다’는 뜻인 점등을 하는 것에 대해 “불은 지혜를 상징하며, 우리들의 모든 고뇌는 무지(無知), 다시 말해 어리석음, 알지 못함으로부터 비롯된다. 그래서 모든 고뇌의 근본적인 원인을 ‘무명(無明)’이라고 한다. ‘무명’이란 밝음이 없다는 뜻으로, 우리들의 고뇌 즉 번뇌를 어둠에 비유하고, 깨달음, 즉 지혜를 빛에 비유하게 됐다. 그래서 우리가 촛불을 켜고 불을 밝히는 것”이라며 참석자들과 함께 의미를 새겼다.


이어 용화선원 지엄스님은 봉축사를 통해 “불자된 도리로 불교의 계율을 잘 지키고 상사, 부모를 잘 섬기고, 자비심을 실천하고 항상 극락왕생을 발원해야 한다”라며 참석한 교민들에게 설법을 전했다, 이어 “참된 자아를 우리 인간은 가지고 있음에 내 자신 안의 자아를 찾아 나가야 한다. 그러기 위해 허욕을 부리지 말고 진실해야 하며, 몸과 입을 정화시키면서 항상 언행을 올바르게 갖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용화선원 정기법회는 매월 초하루법회와 회공(상현 10일, 하현 25일) 법회, 일요법회가 각각 오전 10시 30분에 용화선원 법당(홍중루 395호 화신빌딩 1층 109실)에서 열린다. 또 용화선원 불교대학이 매주 일요일 오후 1시 30분 용화선원에서 열린다. 이 밖에 4, 6, 9, 10월 방생법회와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 팔관재계 수행을 하고 있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2019 상하이여행절 14일 개막…관..
  2. 한국가면 영문운전면허증 챙기세요
  3. 아이폰11 시리즈 공개…中 네티즌 “..
  4. 인도 저가 호텔 체인 OYO, 중국..
  5. 상하이 디즈니 음식물 반입 新규정…두..
  6. 대한항공, 상해한국학교에서 어린이 그..
  7. 꽃 길을 걸어요... 상하이 가을꽃..
  8. 中 외자 유입 속도낸다, QFII∙R..
  9. 上海 ETC 사용자, 17개 관광지..
  10. “통영 생굴을 허마에서?” 상하이 경..

경제

  1. 아이폰11 시리즈 공개…中 네티즌 “..
  2. 인도 저가 호텔 체인 OYO, 중국..
  3. 대한항공, 상해한국학교에서 어린이 그..
  4. 中 외자 유입 속도낸다, QFII∙R..
  5. 위챗, 이르면 올해 신용 결제 지원한..
  6. '나타' 1818개 상표등록 …누리꾼..
  7. 中 8월 자동차 판매량 10% 감소...
  8. 中 16개 품목 對美 추가 관세 면제
  9. 사진 찍으면서 '브이', 지문이 노출..
  10. IDC “내년 5G폰 판매량 1억 대..

사회

  1. 2019 상하이여행절 14일 개막…관..
  2. 한국가면 영문운전면허증 챙기세요
  3. 상하이 디즈니 음식물 반입 新규정…두..
  4. 대한항공, 상해한국학교에서 어린이 그..
  5. 上海 ETC 사용자, 17개 관광지..
  6. “통영 생굴을 허마에서?” 상하이 경..
  7. 中 올해 월병 판매량 3.74% 감소..
  8. 무인양품, '프랑스조계지'라고 했다가
  9. 한인어머니회 中 자폐아동 4명에 1만..
  10. 민화협 상하이, 민족화해포럼 개최

문화

  1. 가을 품은 상하이 9월의 전시
  2. 2019 상하이 아트페어 ‘한국관’..
  3. 제23회 상하이 아트페어 13일 개막
  4. [책읽는 상하이 50] 나쁜 페미니스..
  5. 희망도서관 9월 새 책
  6. 가을의 시작, 감미로운 9월 음악여행
  7. [책읽는 상하이 51] 물론이죠, 여..
  8. 9월 볼만한 영화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나’라는 브랜드
  2. 상하이 자유무역구 푸동 린강에 우리말..
  3. 중국 쇼트클립 양대산맥 도우인(抖音)..
  4. [독자투고] 코딩, 선택인가 필수인가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