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 27명…신장서만 22명

[2020-08-05, 09:50:51]

중국 내 신규 확진자 수가 지난달 30일까지 사흘간 세 자릿수를 기록한 뒤 나흘간 두 자릿수로 다시 진정세를 보이고 있다.

 

5일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国家卫建委)에 따르면, 지난 4일 하루 동안 전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총 27명으로 본토 22명, 해외 유입 5명이다.

 

이날 본토 확진자는 모두 신장 우루무치에서 나왔다. 신장 지역은 지난 16일 우루무치에서 감염 경로 불명의 ‘깜깜이 환자’가 처음 발생한 뒤 약 20일 만에 누적 확진 600명을 넘어섰다. 여기에 무증상감염자까지 더하면 누적 740명에 육박한다.

 

이날 랴오닝 다롄시에서는 확진자가 추가 발생하지 않았다. 다롄시는 앞서 지난 3일 기자회견을 통해 이번 랴오닝성 집단감염 사례의 83%가 카이양(凯阳) 수산물 가공공장 직원 또는 접촉자라는 점을 근거로 지역사회 전파 가능성을 배제했다고 밝혔다.

 

한편, 해외 유입 환자가 발생한 지역은 각각 상하이 2명, 베이징 1명, 쓰촨 1명, 산시(陕西) 1명이다. 상하이의 경우, 지난 31일 볼리비아에서 홍콩을 경유해 2일 푸동공항에 입국한 볼리비아인과 지난 31일 싱가포르를 출발해 1일 푸동 국제공항에 입국한 중국인이 집중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날 사망자는 추가 발생하지 않아 누적 4634명을 유지했다. 4일까지 중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8만 4491명으로 집계됐다.

 

4일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한 환자는 17명, 격리 해제된 밀접 접촉자는 408명이다. 현재 중국에서 치료 중인 확진 환자는 810명으로 이중 36명이 위중한 것으로 확인됐다.

 

같은 날 무증상 감염자도 24명 발생했다. 이중 확진자로 분류된 환자는 없었다. 이날 16명이 의학 관찰에서 해제됨에 따라 현재 중국 내 무증상 감염자 수는 272명이 됐다.

 

유재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상하이 화동 한국기업 대상 경영 현안..
  3. 올해 독감 접종 시기 당겨진다
  4. 국경절, 거리두기 힐링 여행 떠나요
  5. 中 집값, 여전히 상승 중
  6.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7. 中, 한국 유입 코로나19 환자 발생
  8. 선선한 가을에 딱! 상하이 테라스 레..
  9.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10. 美제조기업, 중국 철수 압박에도 요지..

경제

  1. 中 집값, 여전히 상승 중
  2. 美제조기업, 중국 철수 압박에도 요지..
  3. 中 민영기업의 신화 안방보험 결국 ‘..
  4. MS, 틱톡 인수 실패... 승자는?
  5. 안랩 V3 모바일 시큐리티, 누적 다..
  6. 中 5G폰 '천'단위 뚫었다... 9..
  7. 中 틱톡 매각 대신 오라클과 기술협력
  8. 中 민항국, 8월 국내 여객 수송량..
  9. 틱톡, 내년 뉴욕 증시 상장한다

사회

  1. 상해한국상회 전세기 25, 26일 연..
  2. 상하이 화동 한국기업 대상 경영 현안..
  3. 한국문화제의 꽃 ‘나가수’ 가수왕은..
  4. 中, 한국 유입 코로나19 환자 발생
  5. "맛 없는 걸 맛 없다고 해도 죄?"..
  6. 中 1000개 관광명소, 국경절 맞아..
  7. 中 윈난 루이리시, 밀입국자 2명으로..
  8. 中 의약공장 세균 유출로 3000여명..
  9. 中 국경절 여행, 확진자 마주칠 확률..
  10. [코로나19] 해외 유입 확진자 8명..

문화

  1. 만능 엔터테이너 배우 황홍성, 자택..
  2. 中 연예인 개인정보 단돈 10위안이면..
  3. [책읽는상하이 92] 사하맨션
  4. 걸그룹 파나틱스 노출 강요 논란… 中..
  5. [책읽는 상하이 93] 사업을 한다는..
  6. [책읽는 상하이 94] 역사의 쓸모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순리대로 살자
  2.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