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들개에 물린 지 1년만에 광견병으로 사망 ‘충격’

[2020-09-18, 16:55:21]

최근 중국의 한 남성이 들개에 물린 지 1년 후에 갑자기 광견병에 걸려 사망한 사건이 발생했다.


18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에 따르면 저장의과대학 부속 제1병원에서 진료를 받은 54세 남성이 광견병으로 사망했다. 이 남성은 1년 전 들개에게 물렸지만 당시에 광견병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남성이 이상 행동을 보인 것은 지난 8월 23일 밤이었다. 계속 온 몸에 경련이 일어났고 성격이 굉장히 난폭해 진 탓에 당시 120에 신고 전화가 접수되었다. 며칠 동안의 고열로 계속 목이 말라했고 눈부심 등을 호소했으며 자신을 제어할 수 없는 지경이 되었다. 두 손은 끊임없이 경련이 일어 찬물로 샤워하기 등 민간요법을 동원했지만 소용이 없었다.


계속 타는 듯한 더위를 느낀 이 남성은 심지어 저수지에 뛰어들었지만 동네 사람들 덕분에 목숨을 건질 수 있었다. 계속 짐승처럼 울부짖었고 몸의 절반은 마비가 시작된 상태로 “개미 수만 마리가 나를 무는 것 같다”며 고통을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병원은 이 남성에 대해서 별다른 문제점을 찾아내지 못했지만 이미 남성의 체온은 39도였고 정신이 거의 나간 상태로 침을 계속 흘리고 있어 저장대학 병원으로 이송시켰다.


저장 대학 병원에 도착했을 당시 이미 남성의 상태는 절망적이었다. 진정제로 겨우 그를 진정시켰지만 정상적인 사람의 정신상태는 아니었다. 남성의 부인은 설마 그럴 리 없다며 1년 전 들개에 물렸다고 말했고 확인한 결과 정말로 이 남성은 광견병이 원인이었다. 들개에 물렸던 그 당시 광견병 주사 비용이 아까워 일반 비누로 간단하게 환부를 씻은 것이 큰 화를 불러 일으킨 것이다.


전문가들은 현재 상시 광견병 항체와 핵산 검사를 실시하는 기관이 없어 광견병 확진이 어려운 상태라고 말한다. 현재까지 알려진 바에 따르면 광견병은 발병 전 잠복기가 5일에서 수년까지 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반적으로는 2~3개월이며 극히 드물게 1년 이상이기도 했지만 이 남성이 운이 나쁘게 특이한 케이스였던 것이다.


개를 비롯해 야생동물 등에 물리면 즉시 상처에서 피를 뺀 뒤 약산성 세정제로 꾹꾹 누르면서 최소 15분 이상 반복적으로 씻는다. 75% 알코올 등의 소독약으로 환부를 깨끗하게 소독하고 24시간 이내에 광견병 주사를 맞아야 한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中 교육 종사자 채용 시 ‘성범죄 기록’ 열람한다 hot 2020.09.18
    中 교육 종사자 채용 시 ‘성범죄 기록’ 열람한다 앞으로는 중국에서 교육 종사자가 되기 위해서는 반드시 사전에 성범죄 기록을 열람한다. 18일 중국최고인민검찰원(..
  • [코로나19] 해외 유입 확진자 32명…계속 증가세 hot 2020.09.18
    [코로나19] 해외 유입 확진자 32명…계속 증가세 중국 본토 확진자가 나오지 않은지 한달이 넘어 갔지만 해외에서 유입되는 역유입 환자는 오히려 증가하고 있다....
  • 中 국경절 여행, 확진자 마주칠 확률 0% hot 2020.09.17
    올해 국경절 여행, 中 전문가 “확진자 마주칠 확률 0%” 약 열흘 앞으로 다가온 국경절 연휴에 중국인들은 어느때보다 들떠있다. 1년 중 가장 큰 대목이었던 춘절..
  • 上海 고등학교 학생식당 '로봇' 셰프 등장 hot 2020.09.17
    上海 고등학교, 로봇 학생식당 운영 코로나19로 비대면 시대가 도래하면서 고등학교 학생 식당의 모습도 변화했다. 상하이의 한 고등학교에서는 로봇이 학생들의 점심을..
  • [코로나19] 신규 확진 9명…무증상 14명 hot 2020.09.17
    [코로나19] 신규 확진 9명…무증상 14명 17일 국가위생건강위원회(国家卫健委)에 따르면 16일 하루 동안 중국 내에서 확인된 신규 확진자는 9명이다. 모두 해..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2.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3. 10월 25일 독도의 날, 상해한국학..
  4.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5. [10.29] 中 신장서 이틀 연속..
  6. 中 운전면허시험 연령 제한 폐지, 고..
  7. 中 부모들이 올해 ‘솽스이’에 무조건..
  8. [10.30] 中 칭다오서 본토 확진..
  9.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10. 中 신장서 무증상감염자 138명 폭증..

경제

  1.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2.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3. 앤트 상장에 마윈 돈방석…세계 11대..
  4. 전세계 해외 투자 반토막…대중국 투자..
  5. 택배 물량 세계 1위 중국 도시는?
  6. 취안쥐더, 올해 적자액 지난 3년간..
  7. 中 11월부터 달라지는 것

사회

  1.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2.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3. 10월 25일 독도의 날, 상해한국학..
  4. 中 운전면허시험 연령 제한 폐지, 고..
  5. 中 부모들이 올해 ‘솽스이’에 무조건..
  6. 中 신장서 무증상감염자 138명 폭증..
  7. 상하이, 12월부터 지하철서 휴대폰..
  8. 中 ‘솔로 많은 대학 순위’ 공개…누..
  9. [코로나19] 신규 무증상감염 161..
  10. 上海 산림률 20년간 15%p 상승

문화

  1.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2. [책읽는 상하이 97] 보노보노처럼..
  3. [책읽는상하이 98] 행복한 삶을 위..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