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中 폭죽금지 법망 피한 ‘와이어 불꽃’ 시장 전면 퇴출

[2021-02-18, 17:38:45]

지난해부터 중국 현지에서 ‘왕홍(网红, 인터넷 인기)’ 제품으로 각광받고 있는 ‘와이어 불꽃(钢丝棉烟花)’이 전면 판매 금지된다.

18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에 따르면, 16일 중국 국무원(国务院)은 현재 오프라인 매장 및 온라인 플랫폼에서 판매되고 있는 와이어 불꽃을 모두 퇴출하겠다고 발표했다.

와이어 불꽃은 지난해 연초부터 중국 대중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제품이다. 기존 폭죽 제품과는 달리 불이 점화되면 와이어를 따라 불꽃이 빠르게 번져 흔드는 모양에 따라 예쁜 불꽃 무늬가 만들어진다. 이 때문에 중국 SNS에 와이어 불꽃을 이용해 찍은 사진, 동영상 등이 다수 등장했다.

특히 폭죽놀이를 하는 춘절이 다가오면 와이어 불꽃 매출은 크게 상승한다. 현재 중국 다수 지역이 ‘폭죽 금지’ 지역으로 지정되어 있지만 큰 소리를 내지 않는 와이어 불꽃, 스파클러(冷烟花)은 법망을 피해갈 수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한 온라인 매장에서 판매된 와이어 불꽃은 누적 수만 개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심지어 일부 누리꾼은 와이어 불꽃을 직접 만드는 ‘DIY 와이어 불꽃’ 강좌 영상을 게재하기도 했다.

문제는 이 제품이 안전성에서 크게 떨어진다는 점이다. 현재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스파클러 분화구 온도가 700~800℃에 달한다면 와이어 불꽃은 2000도 이상까지 치솟는다. 또 와이어 불꽃의 경우 손잡이를 잡고 크게 흔들기 때문에 불꽃이 몸, 주변으로 튀는 위험성도 존재한다.

실제로 한 누리꾼은 와이어 불꽃놀이를 한 뒤 옷에 작은 구멍으로 가득했다고 말했다. 소방원들은 직접 실험한 뒤 이 불꽃놀이는 피부에 화상을 입히거나 주변 사물을 점화시킬 수 있어 매우 위험하다고 입을 모았다.

다만, 일부 관계자는 석재, 금속, 목제품 등의 연마, 광택을 위해 이 소재를 사용하고 있다고 밝히며 시장 판매를 전면 금지시키는 것은 지나치게 획일적인 정책이라는 목소리를 내놓았다.

이민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친숙한 상하이 배경의 中 드라마
  2.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3.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4. [4.6] 외국인 주재수당 면세 올해..
  5. [4.8]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
  6.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7. 백신 접종 전 물 마시면 부작용 없다..
  8.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9. 中 본토 신규 확진 15명…고위험지역..
  10. 中 이제 채소도 공동구매 한다!

경제

  1. 전세계 억만장자 최다, 뉴욕 제친 중..
  2.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중국 본격..
  3. IMF “2021 중국 경제 성장률..
  4. 디디, 자동차 만든다
  5. 中 씨트립, 업계 최초 나스닥-홍콩..
  6. 포브스, 2021 세계 억만장자 공개..
  7. 中 교육부, 학교 성적•등수 공개 금..
  8. 샤오미 3년 뒤 SUV 출시... 가..
  9. '고개 숙인 알리바바', 반독점 위반..
  10. 상하이, 이제는 '외곽 소형 부동산'..

사회

  1. 中 매체 ‘한중 간 건강코드 상호 인..
  2. 백신 접종 전 물 마시면 부작용 없다..
  3. 上海 외국인 백신 접종 '순항'
  4. 中 본토 신규 확진 15명…고위험지역..
  5. 中 신규 아파트 내부 층고 겨우 1...
  6. 상해한국학교 전병석 교장 ‘문학청춘상..
  7. “비행기에 폭탄 있다!” 승객 고함에..
  8. [인터뷰] “韩中 상사 분쟁 예방•해..
  9. 上海 평균 월급 1만元 넘었다
  10. 상하이, 국내 위험지역 유입 인원 관..

문화

  1. 中 매체, 중국 여자축구팀 한국서 푸..
  2. [책읽는 상하이 106] 엄마의 말공..

오피니언

  1. [허스토리 in 상하이] 남자의 변신..
  2. [사라의 식탁]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3. [허스토리 in 상하이] 소개팅,..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