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책읽는 상하이 2] 상하이 생활의 위로 ‘여기 사는 즐거움’

[2018-10-05, 05:34:05]

상하이 생활의 위로 ‘여기 사는 즐거움’

 

야마오 산세이 | 도솔 | 2002-05-01


서울이지만 무려 국립공원 근처에서 살다가 상하이에 처음 왔을 때, 가장 힘든 것 중 하나가 산이 없다는 것이었다. 내밀한 나만의 시간을 갖게 해주고, 나를 안아주고 감싸주던 산언저리에서 40년 동안 살다가 갑자기 의지할 곳이 없어진 것 같던 그 느낌! 그 허전함을 나는 여행을 통해서, 그리고 자연 속에서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책 읽기로 채웠던 것 같다. 그래서 삭막한 콘크리트 메갈로폴리스 상하이에서 살아가는 나를 위로해준 책을 소개하고 싶다. 야마오 산세이 선생의 <여기에 사는 즐거움>이다.   

 
저자는 일본 가고시마 현의 작은 섬 야쿠섬에서 시인이자 농부로, 구도자로 25년간 가족과 함께 살다 작고하였다. 우리가 짐작하듯이 야생을 사는 섬에서의 생활은 낭만적이거나 호화스러운 즐거움이 아니다. 얼마 안 되는 먹거리 농사를 두고 야생동물과 다투기도 하고, 일 년 중 다섯 달이나 들이닥치는 태풍에 지붕이 내려앉거나 수도관이 파열되는, 어찌 보면 고달픈 생활의 연속이다.


그러나 수령 7200년 된 조몬 삼나무로부터 희망과 용기와 깨달음을 얻고 1400만 년 전 융기된 바닷가 바위에 앉아 태고의 시간을 생각하며 마음의 평화를 얻는다. 그리고 바다가 차려주는 풍요로운 밥상과 계절마다 숲에서 채취한 머위, 토란 등으로 자연의 맛을 느끼며 행복해한다. 또 계절의 순환을 경험하면서 봄에 백목련이 피면 동시에 나 자신도 피고 백목련이 지면 나도 진다는 생명의 근원적인 공명현상을 깨닫기도 한다.


이렇듯 책 속에는 환경 생태주의자이기도 한 야마오 산세이 선생이 일생 동안 일관되게 꿈꾸던 평화로운 세계를 만들기 위해 조용하고 깊게 실천해 나가는 모습이 잘 드러나 있다. 지금 당장 자연 속으로 달려갈 수는 없더라도 더 많은 사람들이 <여기에 사는 즐거움>을 읽으며 자연이 주는 위로와 마음의 평화를 간접적으로라도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 그리고 거기서 더 나아가 선생의 모토였던 <지구 크기로 생각하고 지역에서 행동한다>를 각자의 삶 속에서 작게라도 실천할 방안을 찾아보면 좋겠다. 비슷한 책으로는 니어링 부부가 쓴 <조화로운 삶>, 공지영의 <지리산 행복학교>, 앤디 메리필드의 <당나귀의 지혜>, 그리고 내가 가장 애정하는 책 사진작가 호시노 미치오가 쓴 <알래스카, 바람 같은 이야기>가 있다.


신주영


<외국에 살다 보니 필요한 책들을 구하기가 쉽지 않아 이 문제를 함께 해결하고자 ‘책벼룩시장’이 위챗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그 사이 한 주도 빼놓지 않고 화요일마다 책 소개 릴레이를 이어온 지도 1년이 넘었습니다. 아이의 엄마로, 문화의 소비자로만 사는 데 머무르지 않고 자신의 목소리를 내온 여성들의 이야기를 상해 교민 여러분들과 나누고 싶습니다.>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내년 4월 상하이모터쇼, 36만평 규모 hot 2018.10.06
    오는 4월 18일 국제회전중심(上海国际会展中心)에서 '제18회 상하이국제 자동차공업전시회'가 개최,  전시규모가 36만평방미터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고..
  • [책읽는 상하이 1] 아직 끝나지 않은 ‘두 여자.. hot 2018.09.29
    아직 끝나지 않은 ‘두 여자 이야기’ 송아람 | 이숲 | 2017-05-20 사회 초년생 딸이 일 년 만에 상하이에 다니러 오는 편에 송아람 작가의
  • SHAMP 10월 추천도서 hot 2018.09.27
    한양대학교 상하이센터에서는 ‘SHAMP 추천 도서’라는 이름으로, 매주 1권의 도서를 선정해 교민들에게 추천하고 있다. 선정된 도서는 책값의 50%를 한양대에서...
  • 상하이 징안 국제조각전, ‘도시여우’ 가고 ‘트럭’.. hot 2018.09.26
    올해로 다섯 번째 열리는 2018 중국∙상하이 징안 국제조각전(JISP)이 20일 개막했다.매년 국제조각전이 개막할 때 쯤이면 징안조각공원에 등장하던 대형 ‘도시..
  • 임청하 결혼24년만에 이혼, 남편 외도 견디기 어려.. hot 2018.09.26
    임청하(린칭샤, 林青霞)가 24년의 결혼생활에 종지부를 찍었다. 임청하는 남편의 외도를 견디지 못하고 이혼을 결정했으며, 양육비로 20억 홍콩달러(2860억원)을..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中 6개월 연속 금 보유량 늘려.....
  2. 알리바바. 홍콩거래소 상장 임박설에..
  3. 중국인들이 사랑하는 간식거리는?
  4. 여름방학 즐거운 공연과 함께
  5. 알리바바 회장 마윈의 컴퓨터 실력은?
  6. 음식도 분위기 맛... 테마가 있는..
  7. [전병서칼럼] 美日 무역전쟁으로 본..
  8. 中 네이버도 끊겼다
  9. 中 대졸자 10명 중 9명 취업 성공
  10. 영화 한편 볼 시간에 다리 '뚝딱'..

경제

  1. 中 6개월 연속 금 보유량 늘려.....
  2. 알리바바. 홍콩거래소 상장 임박설에..
  3. 알리바바 회장 마윈의 컴퓨터 실력은?
  4. 中 자본시장의 혁신 ‘커촹반’ 공식..
  5. 해외에서 공유자동차 부를 때도 '支付..
  6. 애플, 티몰 '618 쇼핑이벤트' 참..
  7. 알리바바∙텐센트 ‘글로벌 브랜드 가치..
  8. 상하이 지하철 운영 적자... 20개..
  9. 단오 1억명 여행, 관광수입 6조 6..
  10. 글로벌 무역 '역풍 속' 中 4.1%..

사회

  1. 중국인들이 사랑하는 간식거리는?
  2. 中 네이버도 끊겼다
  3. 中 대졸자 10명 중 9명 취업 성공
  4. 영화 한편 볼 시간에 다리 '뚝딱'..
  5. 20년 뒤 만난 선생님 뺨 때린 남성..
  6. 중국 260개 도시 대중교통, 교통카..
  7. 中 대학입시 '보라팬티'가 불티 난..
  8. 축구로 다진 韩中日 우정
  9. 리멤버 첫 바자회 성황,15개 업체..
  10. 해외 외교관들 왜 이러나

문화

  1. 손으로 쓰는 불교 경전, 40년 외길..
  2. 여름방학 즐거운 공연과 함께
  3. 가장 양기가 왕성한 날 '단오(端午)..
  4. 올 여름 휴가는 미술관에서…상하이 볼..
  5. 中 2023년 아시안컵 개최 확정
  6. [박물관] 와이탄역사기념관, 중국은행
  7. 희망도서관 6월 새 책
  8. [책읽는 상하이 38] 주는 사람이..
  9. [책읽는 상하이 39] 섬에 있는 서..
  10. [박물관] 상하이박물관(上海博物馆)으..

오피니언

  1. [전병서칼럼] 美日 무역전쟁으로 본..
  2. [아줌마이야기] 아카바의 선물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