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대리모 스캔들 여배우, 결국 연예계 퇴출

[2021-01-21, 21:07:44]


대리모 스캔들로 중국 전역을 떠들썩하게 한 여배우 정솽(郑爽)이 결국 연예계에서 퇴출 당했다. 라디오, TV 영화산업 등의 관리감독기구인 광전총국(广电总局)은 21일 시사평론을 통해 "대리모 출산은 사적인 행위가 아니라 불법"이라며 "사회적 도덕기준에 어긋나는 그녀의 모습을 대중들도 결코 보고싶어하지 않을 것이며 이런 그녀의 얼굴을 비춰줄 수 있는 플랫폼은 없다"며 사실상 퇴출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그녀의 대리모 스캔들은 그녀와 장헝(张恒)과의 결별 과정에서 불거졌다. 그녀는 세간에 남자친구로 알려진 장헝과 채무 분쟁으로 소송 중이었다. 그러다 장헝이 미국에서 두 아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 정솽과 비밀리에 결혼했었고 정솽이 두 아이의 엄마라는 사실을 폭로했다.


두 사람은 미국에서 대리모를 통해 두 아이를 가졌고 대리모가 임신 7개월 때 결별을 맞은 것이다. 당시 정솽이 임신한 아이를 낙태시키려 했으나 대리모들이 이를 거부하면서 두 아이가 세상에 태어나게 됐다. 그후 장헝은 아이들을 데리고 중국으로 들어오려고 했으나 어머니인 정솽이 이를 거부하면서 부득이하게 미국에 머물러 있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은 폭로에 그녀는 맞대응으로 남편인 장헝이 바람났다고 주장했으나 뒤이어 그녀가 대리모 낙태와 자녀 입양을 종용하는 등 정황이 담긴 녹취록까지 추가로 공개되면서 그녀에 대한 대국민적인 비난과 분노가 일었다.


그녀를 모델로 기용했던 업체들은 줄줄이 계약해지를 통보했고 그녀에게 'TV부문 여자 연예인상'과 '10대 배우'상을 안겼던 화딩상(华鼎奖)은 트로피를 회수하기에 이르렀다. 뿐만 아니라 주요 언론들도 그녀의 생명에 대한 경시태도와 불법 대리모 임신과 출산 등에 대해 공개적으로 비판했고 이번 광전총국의 결정으로 그녀의 잘 나가던 연예인 생활도 막을 내리게 됐다.

 

윤가영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상하이 상륙! hot [7] 2021.01.20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을 맞아 한국 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恐龙复活了)'가 상하이에 상륙한다. 한국 뮤지컬 스타 홍본영(洪本英)씨가 처음으로 제작을 맡아..
  • [책소개] Write Better 영어글쓰기 2021.01.15
    국제학교, SAT, 아이비리그를 준비하는 많은 학생들에게 영어글쓰기의 기본 단계에서부터 나타나는 모든 문제점을 총5개의 유닛으로 그 동안 문제가 됐던 글쓰기의 모..
  •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hot 2021.01.15
    초밥 페스티벌, 생참치 해체쇼 코로나 시대 ‘밀키트’ 시장 선도, 지마트 수산코너 입점회 맛집으로 알려진 ‘어부사시사(渔夫四时词)’가 그간 교민사회에서 볼 수 없..
  • SHAMP 1월 추천도서 hot 2020.12.30
    상해교통대MBA와 한양대가 운영하는 SHAMP에서 중국에서 일하는 분들을 위해 <경영과 중국>이라는 테마로 매월 도서를 선정, 추천하고 있다.차이나 인..
  • [책읽는상하이 100] 습관의 재발견 2020.12.29
    기적같은 변화를 불러오는 작은 습관의 힘  달력은 폭력적이다. 속도 빠른 계절들은 때로는 빚쟁이처럼 들이닥친다. 달력이 그새 또 하나의 일을 저..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공고] 상하이저널 23기 고등부 학..
  3.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4.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5. 양장석 회장, 소주한국학교에 도서 2..
  6.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7.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8.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9. 中 각 지역 최저임금 인상 '시동'
  10.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경제

  1. 이제는 ‘오디오도 앱’이 대세… 中..
  2. 상하이-선전까지 2시간 반, 자기부상..
  3. 中 각 지역 최저임금 인상 '시동'
  4. 지리자동차, 볼보와 합병 철회...자..
  5. 中 3년 후 하늘 나는 ‘드론 차량’..
  6. 홍콩 인지세 인상 소식에 A주까지 줄..
  7. “中 경제, 2028년 美 제치고 세..
  8. 중국 1인당 평균 보유재산 ‘6360..
  9. 코로나 ‘무색’ 中 2월 박스오피스..
  10. 후룬 ‘글로벌 부자 순위’…농푸산취안..

사회

  1. 희망찬 발걸음! 새로운 도약! 26대..
  2. 中 마윈과 함께 추락한 '리틀 마윈'..
  3. 양장석 회장, 소주한국학교에 도서 2..
  4. 中 전문가, “올 연말 중국은 코로나..
  5. 상하이 길거리에 '로봇 커피숍' 등장
  6. 中 10살 '돌 수집광' 고대 화석..
  7. 中 화동 대구•경북기업인회 신년 단배..
  8. 中 코로나 신규확진 7명 해외 유입...
  9. 락앤락, 상해한국학교에 10만元 물품..
  10. 中 신규 확진∙ 무증상자 모두 6명

문화

  1. 봄 미식 기행, 2021 레스토랑위크..
  2. [책읽는 상하이 103] 고단한 삶을..

오피니언

  1. [투자컨설팅]한중 M&A 기회와 트렌..
  2. [허스토리 in 상하이] 춘절 단상
  3. [건강칼럼]겨울에 흔한 뇌졸중 ‘이런..
  4. [사라의 식탁] 나른하게 볶은 마늘과..
  5. [허스토리 in 상하이] 경솔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