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독자투고] 희망이 되는 도서관

[2020-09-29, 17:36:27] 상하이저널

“그곳에 희망이 있다”

오늘의 나를 있게 한 것은 마을도서관이다. 어릴 적 나는 많은 꿈을 꾸었다. 그 꿈은 내가 많은 책을 읽는 기회를 가졌기 때문에 생겼다. 

“하버드 졸업장보다도 소중한 것은 독서습관이다.”

여전히 독서를 즐긴다는 빌 게이츠의 책 사랑이 대단하다.

내 아이도 성실한 독자가 될 것이라 믿는다. 믿는 구석이 있다. 희망도서관이다. '도서관 가기'는 아이를 키우면서 나와 한 약속이다. 마음처럼 안 되는 행동이 습관처럼 익숙해져 엄청난 걸 얻을 거라 확신하며 해 왔던 일 중 하나이다.

희망도서관은 갤러리아 9층에 있다. 아담한 공간에는 각 연령에 맞는 좋은 책들이 모아져 있다. 책마다 누군가의 정성과 사랑이 담겨 있다. 아마도 한국 방문 때마다 고심해 구입한 책들이거나 지인이 발품 팔아 보내준 것들 일 것이다.

자원봉사자 들과 도서관을 후원하는 따뜻한 분들의 마음도 더해 있다. 더 말 해 무엇 할까. 무엇을 골라도 훌륭하다. 가방 속에 책을 묵직하게 넣어 대출해 올 때 마다 느껴지는 뿌듯함과 한국인의 거리가 주는 안락함을 느끼며 집에 돌아 오는 내내 기분 좋다.

대출해 쌓아 놓은 책을 반가워하는 딸을 보면 더 행복하다. 책을 뒤적거리며 나누는 이런저런 대화는 나날이 책에 대한 깊이가 있어 흐뭇하다. 다 읽지 못하고 겉 표지만 보더라도 괜찮다. 이 자연스런 일상은 계속 될 것이다.

14살, 사춘기에 접어드니 관심사가 는다. 책 읽는 시간은 줄었다. 그래도 도서관으로 발걸음을 향한다. 아이의 책을 고른 후에 나를 위한 책도 고르게 된다. 나는 어떤 부모인지 어떤 부모가 되고 싶은지를 고민하며 나 또한 책에서 답을 구한다. 

도서관의 이름처럼 그곳에 희망이 있다.

희망도서관 1834번 회원


[희망도서관 운영시간]
•월~토(주6일 운영)
•오전 10시~12시
•점심(휴관) 12시~1시
•오후 1시~5시

[국경절 휴관 안내]
•10월 1일(목)~4일(일) 휴관
•10월 5일(월)~8일(목) 오후 1시~4시 개관


[희망도서관 후원 하기] 
•후원문의 130-6189-8683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독자투고] 교민 모두에게 소중한 ‘희망도서관’ 현.. hot 2020.09.25
    2011년 처음 상하이로 발령을 받아 이삿짐을 꾸리면서 제일 많이 고민하며 챙겨왔던 게 아이의 책이었다. 그때가 딸아이가 두 돌이 채 안됐을 무렵인데 초등 학교...
  • [독자투고] ‘희망’으로 가득 찬 상하이희망도서관 hot 2020.09.17
    “책이 주는 마법의 순간을 느껴보세요”아마도 상하이에 사는 책을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한번씩은 ‘희망도서관’에 가 봤을 것이다. 물론 나 역시도 책을 좋아하는 한...
  • [아줌마이야기] 순리대로 살자 2020.09.10
    드디어 둘째 아이가 초등학교를 졸업하고 중학교에 입학하게 됐다. 코로나여파로 졸업다운 졸업도, 입학다운 입학도 못하고 중학생이 된 것이다. 몇 년 전부터 상하이시..
  • [아줌마이야기] Wrong & Different 2020.09.03
    청년의 시기부터 30-40대는 옳고 그름이 무엇인지 따지면서 살고, 50-60대는 선과 악의 가치를 가리면서 지내고 80대 이후는 추한 것을 멀리하고 아름다운 여..
  • [독자투고] 한 여름 장구와 북의 신명 나던 추억 hot 2020.08.28
    한풍제 퍼레이드와 히어로 역사연구회 자원봉사를 마치며8월 15일 광복절 기념으로 한국 문화를 알리고 전시하는 ‘한풍제(韩风节)’가 홍췐루에서 열렸다. 우리나라 전..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3.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6.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7. 올해 수입박람회 개막일 임시 공휴일..
  8. “위드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9. [10.16]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10. [10.20]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경제

  1. 中 장쑤 대학서 1년새 22명 폐결핵..
  2. 中수출규제법 12월부터 시행
  3. 中 코스피 영향력 8년간 대폭 증가…..
  4. 中최대 유통기업 '가오신' 알리바바..
  5. '솽11' 쇼핑축제 시동 걸렸다
  6. 2020 中 부호 순위, 부동의 1위..
  7. 中 '미성년자 보호법' 내년 6월 실..
  8. 中 1~3분기 GDP 0.7% 성장
  9.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10.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사회

  1. [창간특집] "비대위의 가장 큰 성과..
  2.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3.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에 김성곤 내정
  4. 태국, 중국인 관광객 대상 ‘무격리’..
  5. 상하이야생동물원 사육사, 곰떼 습격으..
  6. 中 칭다오 코로나19 집단감염 원인..
  7. 올해 수입박람회 개막일 임시 공휴일..
  8. “위드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9. [코로나19] 본토 다시 ‘0’…칭다..
  10. 中 저장성 임상시험 중인 코로나19..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上海 ‘가짜 재벌녀’ 단톡방 사건…스..
  3.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4.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