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샤오미, 택배 상표권 등록…자체 물류시스템 구축하나

[2019-07-03, 12:02:01]
샤오미가 중국 특허청에 ‘샤오미 익스프레스(小米快)’ 상표권을 등록했다.

2일 신경보(新京报)에 따르면, 최근 중국 특허청은 샤오미의 38류, 39류 상표권 ‘샤오미 익스프레스’ 상표권 등록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이중 39류 상표권의 사업 범위는 택배 운송, 서비스 등을 포함하고 있다.

이에 업계에서는 샤오미가 자체 물류 시스템을 구축할 준비를 하고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중국 물류학회 양다칭(杨达卿) 연구원은 “샤오미의 주 사업 분야는 통신 제품, 소비 가전으로 만약 직접 배송까지 관장한다면 샤오미 전자상거래 서비스 수준을 업그레이드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제품을 구매한 고객의 만족도를 높이는 것 외에도 생산 원가, 물류비를 절감하고 공급 체인 관리 능력을 강화할 수 있다는 게 업계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현재 샤오미는 자체 물류 시스템이 없어 제3자 택배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하지만 앞서 샤오미의 공식 지정 물류사인 루펑다(如风达)의 경영 상황이 악화되면서 물류 서비스에 차질이 생기자 샤오미는 올해 상반기부터 순펑(顺丰), 위안통(圆通) 등과도 협력을 하기도 했다.

이번 상표권 등록은 샤오미가 자체 물류 시스템을 구축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풀이되지만 즉시 고객들에게 자체 물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물류 사업을 하려면 국가우정국의 택배사업 허가증을 받아야 하기 때문이다. 

이에 업계 전문가는 “샤오미는 신규 택배사업 허가증을 발급받기보다는 기존 택배사를 합병, 인수 하는 방식으로 물류 서비스를 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유재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中外 우호 국제 탁구 친선경기 ‘한중연합팀’ 우승 hot 2019.01.04
    중미 수교 40주년 기념 경기 성공리 개최 ‘중미 수교 40주년, 닉슨 및 부인 중국 방문 46주년, 중미상하이연합공보 발표 46주년 기념, 중외우호국제탁구친선경..
  • [아줌마 이야기] 나의 상하이(上海人) 친구들 2017.04.07
    며칠 전 오랜 만에 큰아이 초등학교 때 같은 반이었던 엄마들을 만났다. 정기적으로 모이진 못하지만 잊을만하면 한번씩 모임을 가며 꽤 두터운 친분을 쌓고 있는 엄마..
  • [SERICEO] 中 부동산 버블, 위기인가 기우인.. 2017.03.29
    삼성 멀티캠퍼스 SERICEO 4中 부동산 버블, 위기인가 기우인가 연구기관들이 2017년 중국 경제를 전망하면서 성장둔화의 가장 큰 요인으로 정부의 부..
  • [아줌마이야기] 책임이라는 것 2017.03.23
    3년 동안 이끌어 온 회사를 접으며 대표였던 남편은 임원들을 내 보내고 직원 한 명 한 명의 노동계약서를 확인하며 설명하고 내보내고, 마지막 매장을 철수하고, 공..
  • [아줌마이야기] 이 또한 지나가리 2017.03.10
    며칠 전 오랜 만에 한국과 합작한 백화점을 다녀올 일이 있었다. 주중이어서 그런지 사람도 별로 없고 한산한 모습이었다. 그런데 한산해도 너무 한산한 느낌이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2. [아줌마이야기] 예민해서 참 괴롭다
  3. 장쑤 우시 고가도로 붕괴…3명 사망∙..
  4. 상하이 공항, 입국 수속 25분 빨라..
  5. 즈푸바오, 연 수익률 3.68% ‘위..
  6. 중국인이 뽑은 ‘여행하기 가장 안전한..
  7. 상하이 분리수거 달성률 15%→80%..
  8. 국경절 연휴, 누워서 9000억원 벌..
  9. 애플, 홍콩경찰 추적앱 결국 삭제…中..
  10. 中 19개 기업 NBA 협력 ‘전면..

경제

  1.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2. 즈푸바오, 연 수익률 3.68% ‘위..
  3. 국경절 연휴, 누워서 9000억원 벌..
  4. 마윈, 3년 연속 후룬 중국 부자 1..
  5. 중국 2050년 3명 중 1명 노인
  6. 세계 부자 도시 1위 뉴욕, 상하이는..
  7. 징동, '솽스이(双11)' 특가 주택..
  8. 中부동산 빛 바랜 '금구은십', 그래..
  9. 中 IT기업 적자경영 '허덕'.....
  10. 모바일 결제, 소비자 지갑 더 잘 열..

사회

  1. 장쑤 우시 고가도로 붕괴…3명 사망∙..
  2. 상하이 공항, 입국 수속 25분 빨라..
  3. 중국인이 뽑은 ‘여행하기 가장 안전한..
  4. 상하이 분리수거 달성률 15%→80%..
  5. 애플, 홍콩경찰 추적앱 결국 삭제…中..
  6. 中 19개 기업 NBA 협력 ‘전면..
  7. 中 장기 기증∙이식 세계 2위…1위는..
  8. 中 오픈마켓도 전자담배 미국 해외배송..
  9. 中 조국 사퇴, 청와대의 저주인가?
  10. 항저우 출신 '마윈', 고향 습지보호..

문화

  1. [책읽는 상하이 54] 내가 너에게..
  2. 눈과 귀를 사로잡는 10월 공연
  3. 설리 사망에 中서도 애도 물결 “믿을..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예민해서 참 괴롭다
  2. [아줌마이야기] 분발하자 국산펜!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