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칭화, 베이징대 졸업생 어디 취업했나…화웨이 ‘최다’

[2020-01-14, 10:01:28]
최근 중국 최고 명문대학으로 꼽히는 칭화대, 베이징대 졸업생들의 취업 동향 보고서가 발표됐다. 민간 기업 중에서는 화웨이가 두 대학 출신 졸업생들을 가장 많이 영입한 것으로 조사됐다.

13일 신랑과기(新浪科技)는 보고서를 인용해 지난해 총 1만 6869명이 칭화대, 베이징대를 졸업했다고 전했다. 이들의 취업률은 베이징대가 98.66%, 칭화대가 98.1%로 전년도(98.81%, 99%)에 비해 소폭 하락했다. 

졸업 후 진로를 살펴보면, 졸업생 중 60%가 취업을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나머지 37%는 상위 대학원으로 진학했다. 학교 별로는 칭화대가 진학 44.2, 취업 53.9%, 베이징대가 각각 31.61%, 67.05%로 칭화대보다 취업 비중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대학원생을 제외한 학부생만 놓고 보면 진학 비중은 훨씬 높아졌다. 두 대학의 학부 졸업생 중 무려 75%가 대학원에 진학한 것으로 나타났다. 칭화대의 경우 이 비중은 80.5%로 더욱 높았고 베이징대는 73.52%였다. 반면 석사 졸업생 중 진학을 택한 비중은 칭화 9.3%, 베이징대 8.25%에 불과했다.

한편, 대학원에 진학한 본과 졸업생 중 중국 국내 대학을 선택한 비중은 64.61%, 해외 유학을 선택한 비중은 35.39%로 나타났다. 이들은 주로 미국, 영국, 중국 홍콩으로 떠난 것으로 조사됐다. 이중 미국 콜롬비아 대학으로 진학한 졸업생이 132명으로 가장 많았다.

취업을 선택한 두 대학 졸업생들의 행보는 크게 정부 기관, 교육∙위생 등 비영리 기관, 기업 세 가지로 나뉘었다. 이중 기업에 취직한 졸업생들이 가장 많았다.

학교 별로 보면, 지난해 칭화대 취업생 중 기업을 선택한 비중은 70%로 민간 기업이 33.4%를 차지했다. 이중 화웨이를 선택한 졸업생이 189명으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그 뒤를 텐센트(69명), 알리바바(54명)가 이었다.

북경대의 경우 정부 기관과 비영리 기관에 들어간 졸업생 비중이 총 49.79%로 기업에 취직한 인원보다 많았다. 기업 중에서는 화웨이가 133명으로 가장 많았고 텐센트가 68명으로 뒤를 이었다.

업종 별로 보면, 칭화대 졸업생 중 다수가 IT 기업에 취직한 반면 베이징대 졸업생은 교육업, 금융업, 공공관리, 사회보장 분야에 집중됐다.

<칭화대 졸업생 취업 기업 순위>

<베이징대 졸업생 취업 기관 순위>

이민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춘절은 어디서 유래했을까? hot 2020.01.19
    중국 최대 명절인 춘절(春节)은 한자 문화권에서 전통적으로 내려오는 음력 새해로 중국에서는 속칭 ‘니엔제(年节)’라고도 불린다. 전통 명칭으로는 신년(新年), 대..
  • [책읽는 상하이 68] 불편할 준비 2020.01.18
    이은의 외 | 시사IN북 | 2018년 12월페미니즘을 찾아가는 다섯 개의 지도불편할 준비….왜 불편할 준비라는 거지?는 5명의 페미니스..
  • [선배기자 인터뷰] "두려워하지 말고 무엇이든 도전.. hot 2020.01.17
    조해린(상해한국학교 12)•12년 특례•아주대학교 의학과 입학 예정•아주대학교 의학과, 서울대학교 생명과학부, 고려대학교 생명공학부 동시 합격1 상해한국학교&nb..
  • 놀고싶'쥐', 보고싶'쥐' … 새해맞이 행사 풍성 hot 2020.01.14
    2020년은 12가지 띠의 시작인 쥐의 해이다. 풍요와 희망, 다산과 부를 상징하는 흰 쥐의 해를 맞아 축제의 도시인 상하이 곳곳에서도 ‘쥐’들의 잔치 준비로 바..
  • 中 금융시장 개방에 외국 금융사 “중국 인재 잡아라.. hot 2020.01.13
    中 금융시장 개방에 외국 금융사 “중국 인재 잡아라” 중국 당국이 금융 시장 개방을 확대하는 가운데 외국계 금융기업들이 중국 인력 확충에 열을 올리고 있다. 13..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3. [1.15] 우한 폐렴, 사람 간 전..
  4. 고등부 학생기자단 대입 합격을 축하합..
  5. 메이퇀 배달업계 절대강자로... 이용..
  6. [선배기자 인터뷰] "두려워하지 말고..
  7. [1.16] 美 세계 국가력 순위에..
  8. 中 충칭서 ‘돼지’ 번지점프… 누리꾼..
  9. [책읽는 상하이 68] 불편할 준비
  10. 상하이, 체코 프라하와 자매결연 파기..

경제

  1. 상하이+주변 8개 도시 묶어 '대도시..
  2. 메이퇀 배달업계 절대강자로... 이용..
  3. 테슬라, 디자인센터 구축... 중국식..
  4.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환자, 일본서도..
  5. 中 지리 ‘买买买’ 재개…이번엔 英..
  6. 상하이, 자동차 검사 스티커 안붙여도..
  7. 中 지역 GDP 10조위안 시대 개막
  8. 윈도우7 업데이트 지원 중단, 해커..
  9. 美 세계 국가력 순위에 中国 3위…한..
  10. 알리바바 이번에는 세금 환급 사업에..

사회

  1. [인사]대구광역시 상하이대표처, 中国..
  2. 中 충칭서 ‘돼지’ 번지점프… 누리꾼..
  3. 상하이, 체코 프라하와 자매결연 파기..
  4. 中 고궁 ‘年夜饭’, 상업화 논란에..
  5. 우한 폐렴, 사람 간 전염 가능성 배..
  6. 中 시닝 버스정류장 도로 ‘폭삭’ 내..
  7. 中 자금성 ‘벤츠녀’ 특권층 논란
  8. 입주민 단체방에 실수로 300만원 투..
  9. 上海 ETC 보급화에 오히려 현금 차..
  10. 우한 폐렴 확진자 17명 추가…3명..

문화

  1. 中 여배우, 무개념 기내 '발자랑'으..
  2. [책읽는 상하이 67] 글자 풍경
  3. 2020년 새해를 여는 1월 음악회
  4. 군복무 중인 韩 아이돌에 선물 보낸..
  5. [책읽는 상하이 68] 불편할 준비
  6. 상하이, 춘절 볼만한 영화
  7. 겨울방학 신나는 공연과 함께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또 다른 소통
  2. [독자투고] 상하이지식청년들•상하이조..
  3. [아줌마이야기] 단풍 숲 오솔길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