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환주거거’ 리메이크 된다…이번엔 성공할까

[2018-09-18, 15:59:35]

중국에서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환주거거(还珠格格, 황제의 딸)’가 리메이크 된다.
 
왕이오락(网易娱乐)은 환주거거의 작가이자 프로듀서인 총야오(琼瑶)가 최근 텐센트 영화∙TV 작품 계획 발표회에서 영상을 통해 이 같은 소식을 밝혔다고 18일 전했다.

환주거거는 지난 1998년 중국 후난(湖南) 방송에서 첫 선을 보인 뒤 사상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중국인들의 큰 사랑을 받아왔다. 드라마는 중화권 탑스타 자오웨이(赵薇), 린신루(林心如), 판빙빙(范冰冰), 쑤요우펑(苏有朋) 등을 배출해내기도 했다. 그리고 20년이 지난 최근에도 지역 방송국에서 방영되고 있다. 

환주거거는 당시‘황제의 딸’이라는 이름으로 번역돼 한국에서 ‘제비(드라마 주인공 이름) 열풍’을 낳기도 했다.

춍야오 작가는 발표회에서 VCR 영상을 통해 ‘환주거거’가 리메이크된다는 소식을 직접 알렸다. 그는 “젊은이들이 좋아하는 방식으로 리메이크 될 것”이라고 밝히며 새로운 방식으로 고전 이야기를 풀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앞서 환주거거는 지난 2011년 ‘신 환주거거’라는 이름으로 리메이크된 바 있다. 하지만 당시 원작에 미치지 못하는 배우들의 어색한 연기와 캐스팅으로 중국 누리꾼들의 거센 비난을 받아야 했다.

이번 환주거거의 리메이크 소식에 현지 누리꾼들은 “기대된다”는 반응을 보이면서도 지난 리메이크작처럼 원작을 망치는 작품이 나올까 우려를 표하고 있다.

중국 누리꾼들은 “환주거거 작가가 직접 밝혔으니 이번에는 기대가 된다”, “새로운 제비를 빨리 보고 싶다”, “재미있을듯”이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일부 누리꾼은 “어린 시절의 추억을 망치지 말기를”, “고전 드라마 좀 그만 우려먹지”, “리메이크 하지 않았으면”이라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이민희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상하이 新방역조치 발표, 자칫 '격리..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5.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6.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7. 상하이, 8대 방역조치 발표
  8. 中 모바일 결제, 웨이신이 즈푸바오..
  9. [1.18] 中 1선도시 집값 '들썩..
  10. [1.15]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

경제

  1. 中 1선도시 집값 '들썩들썩'.....
  2. 中 모바일 결제, 웨이신이 즈푸바오..
  3. 中 2020년 수출입 1.9% 성장...
  4. 부동산개발투자 7% 증가... 분양주..
  5. 中 주민 가처분소득 548만원
  6. 中 GDP 2.3% 성장... 사상..
  7. 위안화 환율, 연내 6.5~6.8..
  8. 中 2년 만에 세계 조선업 1위 탈환..
  9. 국민 음료수 ‘후이웬(汇源)’ 결국..
  10. 후룬 선정, 최고의 몸값 경영인은 간..

사회

  1. 상하이 新방역조치 발표, 자칫 '격리..
  2. [인터뷰] “어제보다 오늘, 1%만..
  3. 中 열차 내 ‘입 열리는’마스크 착용..
  4. 中 프라다 모델 ‘정솽’ 초유의 대리..
  5. 상하이, 8대 방역조치 발표
  6. ‘안전한 축하’ 학부모 없는 비대면..
  7. 中 본토 신규 확진자 135명…사흘째..
  8. 中본토 124명 코로나 확진... 2..
  9. 上海 ‘年夜饭’ 대신 ‘밀키트’가 인..
  10. 자가 격리와 닮은 듯 다른 ‘자아 건..

문화

  1. 어부사시사 “새로운 음식문화 이끈다!..
  2. [책소개] Write Better 영..
  3. 한국 가족뮤지컬 “공룡은 살아 있다”..

오피니언

  1. [아줌마이야기] 독서실 단상
  2. 화동조선족주말학교 장학금수여식 열려
  3. [아줌마이야기] 지금, 여기서 행복하..
  4. [아줌마이야기] 生态绿道

프리미엄광고

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