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임신 8개월 40세 산모, 上海 마라톤 완주 화제

[2019-11-19, 12:56:51]

지난 11월 17일 5시간 17분이라는 기록으로 상하이 마라톤을 완주한 한 참가자가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18일 신민만보(新民晚报)에 따르면 이 기록의 주인공은 올해 40세인 리리리(黎莉莉)씨로 현재 그녀는 임신 8개월차다. 일반인도 완주하기 힘든 마라톤을 8개월 차 무거운 몸으로 완주한 그녀에 대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전문 마라토너인 리씨의 임신 중 마라톤 완주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8주, 22주 그리고 이번에 32주까지 이번 임신 기간 중 총 3번의 마라톤을 참가한 것으로 알려져 주변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임신 전 전문 마라토너였던 그녀는 매달 300km가 넘는 거리를 뛰면서 강도높은 훈련을 하며 자신의 몸을 단련시켰기 때문에 “전혀 위험하지 않다”고 말한다. 자신의 체력을 누구보다 잘 알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며 평소에도 경보를 즐겨한다고 말했다.


그녀가 처음으로 마라톤에 빠지게 된 것은 8년 전 우울증 증상을 보이기 시작했을 때로 심리학을 공부하며 자신에게 가장 적합한 라이프스타일을 찾게 된 것이 마라톤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그녀의 이런 행동에 누리꾼들의 반응은 싸늘했다. 심지어 악플까지도 서슴없이 달았다. “태아를 살해하려는 것과 맞먹는 행동이다”, “자신이나 태아, 가족에게도 무책임한 행동이다. 더 이상 이런 사람 기사는 보고싶지 않다”, “굳이 생명을 품고있는 10개월 임신 기간에 체력적으로 극한에 이르는 마라톤에 참가해야 할까?”, “조금이라도 양심이 있는 산모들은 당신처럼 행동하지 않는다”, “당신이 대단한 건 알겠지만 임신중에 마라톤 참가는 무책임해보인다. 만일 산소 부족이나 가진통, 심하게 흔들리는 충격 때문에 조산을 했다면 끔직했을 것이다”라며 비난했다.


한편 리씨는 오히려 악플러들의 반응에 “개의치 않는다”며 “악플을 단 사람 중 절반 이상이 임신을 해 본 적 없는 사람”이라며 앞으로도 자신만의 방식을 고수할 것이라 말했다.


이민정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6. [10.23]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
  7.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8.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9.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10.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경제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3.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4.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5. 中 소비력, 上海 1인 3만元으로 전..
  6. 화웨이, 3분기 매출 10%↑ 순이익..
  7.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8. 앤트 상장에 마윈 돈방석…세계 11대..
  9.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10. 취안쥐더, 올해 적자액 지난 3년간..

사회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6.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7. 中 질병당국 전문가 “일반인, 백신..
  8. 中 문화관광부, 여행사 해외 ‘항공권..
  9. 中 청두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예..
  10. 中 외교부, BTS 상품 규제 정책..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3.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4.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