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타오바오 핫 아이템] 유아 트라이크 캐리어

[2019-09-18, 06:00:09] 상하이저널
이번 달 추석, 곧 다가올 황금연휴인 국경절까지 선선한 가을바람이 살랑 불어오는 요즘 가족여행 떠나기 딱 좋은 계절이다. 천방지축 뛰어다니는 아이들을 한 번에 진정시킬 수 있는 아이템, 바로 유아 스트로크 캐리어다.

장난감 자동차처럼 탈 수 있는 아동용 캐리어는 시중에서 흔히 볼 수 있지만 이 제품처럼 손잡이에 의자, 바퀴가 달려있는 트라이크 부분이 캐리어와 분리되는 제품은 흔치 않다. 트라이크의 의자 부분은 8도 경사로 인체 공학 설계가 되어 있어 아이들이 편하게 탈 수 있다.
 
 
 
 

캐리어 사이즈는 기내 반입이 가능한 20인치로 아이의 의류와 장난감, 신발, 세정도구 등을 충분히 담고도 남을 사이즈라서 1박 2일 정도의 짐은 무리없이 담을 수 있다.

트라이크는 캐리어와 결합 또는 분리한 상태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장점이다. 제품 소재는 스크래치에 강한 PP와 PC 소재로 만들어져 어린 아이들이 험하게 사용해도 걱정이 없다.

 
아이들이 앉는 부분에는 별도의 벨트가 있어 안전사고의 위험성을 크게 낮췄다. 적정 사용 연령은 3~8세의 아이들이며 안전을 위해 아이들이 단독 사용은 금지한다. 제품 가격은 699위안(11만 7500원)이다.

이 제품의 구매평을 보면 “다른 비슷한 제품도 사봤는데 재질이 약하고 아이가 안 좋아했는데 이 제품은 너무 좋아한다”, “유사 제품과 비교해봐도 가성비도 뛰어나고 품질도 뛰어나다”, “5세 아이와 당일치기 여행을 떠났는데 바퀴가 부드럽고 튼튼하고, 캐리어 수납 공간도 넓어 100% 만족한 제품”이라는 호평 일색이다.

가격: 699위안(11만 7500원)

동영상
https://detail.tmall.com/item.htm?spm=a230r.1.14.6.2aa01b28Orf6kq&id=597580093562&cm_id=140105335569ed55e27b&abbucket=9&skuId=4331320687419

검색 키워드
#可折叠拉杆箱  #神器遛娃箱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6.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7. [10.23]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
  8.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9.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10.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경제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3.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4.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5. 中 소비력, 上海 1인 3만元으로 전..
  6. 화웨이, 3분기 매출 10%↑ 순이익..
  7.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8.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9. 앤트 상장에 마윈 돈방석…세계 11대..
  10. 취안쥐더, 올해 적자액 지난 3년간..

사회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6.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7. 中 질병당국 전문가 “일반인, 백신..
  8. 中 문화관광부, 여행사 해외 ‘항공권..
  9. 中 청두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예..
  10. 中 외교부, BTS 상품 규제 정책..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3.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4.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