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국경절 연휴, 누워서 9000억원 벌었다

[2019-10-10, 14:31:02]
국경절 연휴 기간 이른바 ‘100보 청년(百步青年, 운동량이 부족한 청년)’의 덕을 톡톡히 본 기업이 있다. 중국 대표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 플랫폼 메이퇀(美团)이 그 주인공이다.

9일 신랑재경(新浪财经)에 따르면, 지난 8일 메이퇀뎬핑(美团点评) 시가는 5162억 홍콩 달러(78조 6800억원)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는 국경절 연휴가 시작되기 전 9월 30일 4645억 8000만 홍콩 달러(70조 8100억원)보다 무려 11.4%나 증가한 수치다. 

이에 따라 왕싱(王兴) 메이퇀 대표의 개인 자산은 기존 529억 6000만 홍콩 달러에서 588억 5000만 홍콩 달러까지 불었다. 국경절 연휴 기간 동안 사실상 누워서 60억 홍콩 달러(9000억원)을 벌어들인 셈이다. 

메이퇀 주가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하면서 메이퇀은 알리바바(4435억 달러), 텐센트(3926억 달러)에 이어 중국 3대 IT 기업으로 급부상했다. 현재 메이퇀의 시가총액은 징동, 핀둬둬, 바이두를 모두 앞지르는 규모다.

업계에서는 국경절 연휴 기간 뒤 메이퇀 주식이 급등한 요인으로 중국 ‘100보 청년’들의 공헌이 크다는 분석이다. 여행을 떠나기보다 집안에서 휴식을 취하며 음식 배달을 시키는 이들 덕분에 메이퇀 매출이 크게 늘었다는 것이다. 이 밖에도 연휴 기간 찾아온 태풍, 수송 인력 충족 등의 요인도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메이퇀은 지난 1분기 14억 위안(2350억원)의 적자를 기록한 이후 2분기 흑자 전환했다. 메이퇀 2분기 영업 수익은 227억 300만 위안(3조 8000억원)으로 전년 대비 50% 급증했으며 총이익은 79억 4000만 위안(1조 3300억원)으로 지난해보다 무려 180%나 늘었다. 2분기 실적 최대 공신으로는 메이퇀 수익의 60% 가량을 차지하는 음식 배달 사업이 꼽힌다. 

이민희 기자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마윈, 3년 연속 후룬 중국 부자 1위 hot 2019.10.10
    마윈, 3년 연속 후룬 중국 부자 1위 알리바바를 떠난 마윈(马云)이 여전히 중국 최대 부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후룬연구소(胡润研究院)에 따르면 2019년..
  • 중국 2050년 3명 중 1명 노인 hot 2019.10.10
    2050년 중국 인구 1/3이 노인 앞으로 30년 뒤면 중국의 인구의 30% 이상은 노인층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0일 전국 고령공작위원회판공실(全国老龄..
  • [10.10]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한국 방문 hot 2019.10.10
    중국은 지금… 2019년 10월 10일(목) 상하이방닷컴 shanghaibang.com1. 국경절 연휴, 中 ‘유커’ 14만 명 한국 방문올해 국경절 연휴에 한국..
  • 中 장기 기증∙이식 세계 2위…1위는 미국 hot 2019.10.10
    지난해 중국에서 진행된 장기 기증, 이식 수술 횟수 모두 세계 2위로 미국의 뒤를 이었다.9일 펑파이신문(澎湃新闻)은 중국 국가위건회가 발표한 ‘2018년 국가의..
  • 中 19개 기업 NBA 협력 ‘전면 중단’…보이콧.. hot 2019.10.10
    NBA 휴스턴 로켓츠 단장의 홍콩 시위 지지 발언으로 중국 전역에 ‘NBA 보이콧’ 움직임이 전방위로 확산되는 양상이다. CCTV, 텐센트 스포츠 등이 NBA 경..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위챗페이, 비자∙마스터카드外 신용카드..
  2. 외국인 관광객, 中서 즈푸바오 결제된..
  3. 中 알츠하이머 신약 개발 성공
  4. 레고랜드, 2023년 상하이 진산에..
  5. 테슬라 중국산 모델 공개…中 누리꾼..
  6. 中 기업 독일 최대 호텔그룹까지 ‘꿀..
  7. 안민석 의원 "재외동포 학비 부담 줄..
  8. [11.8] 위챗페이, 비자∙마스터카..
  9. [11.7] 외국인 관광객, 中서 즈..
  10. 글로벌 명품 항공사 대한항공, 서비스..

경제

  1. 위챗페이, 비자∙마스터카드外 신용카드..
  2. 외국인 관광객, 中서 즈푸바오 결제된..
  3. 테슬라 중국산 모델 공개…中 누리꾼..
  4. 中 기업 독일 최대 호텔그룹까지 ‘꿀..
  5. 글로벌 명품 항공사 대한항공, 서비스..
  6. LG전자, 中 하이센스에 특허 소송
  7. 中 공신부, QR코드 국제 표준화 추..
  8. 마윈, 2019 포브스 선정 중국 부..
  9. 바이두, 3분기 실적 '양호'.....
  10. 삼성 갤럭시 폴드, 中서 5분만에 매..

사회

  1. 中 알츠하이머 신약 개발 성공
  2. 레고랜드, 2023년 상하이 진산에..
  3. 안민석 의원 "재외동포 학비 부담 줄..
  4. [인터뷰] 함께 꾸는 클래식 연주의..
  5. 지난해 한국 국제결혼 ‘1등 신랑’..
  6. 메이퇀 사칭 '신종 사기' 주의보
  7. '4300원에 오렌지 2200kg'..
  8. 수입박람회 ‘다이아몬드 변기’ 등장…..
  9. 디디쑨펑처 영업 재개, ‘여성은 밤에..
  10. 中 미성년자 게임제한 조치... 충전..

문화

  1. 中 언론, “손흥민 책임은 있으나 악..
  2. [책읽는 상하이 57] 섬에 있는 서..
  3. SHAMP 11월 추천도서
  4. [인터뷰] 함께 꾸는 클래식 연주의..
  5. 12월, 예매각 부르는 핫한 공연들
  6. 로드쇼 2019: 상하이에서 충칭까지
  7. 가을의 예술 산책, 11월 볼 만한..
  8. [책읽는 상하이 58] 나는 가해자의..
  9. '비폭력대화 특강' 11월 13일(수..
  10. [책읽는 상하이 58] 나는 가해자의..

오피니언

  1. 2019년 화동조선족주말학교 어린이낭..
  2. [독자투고]행복한 노년, 건강한 가을..
  3. [아줌마이야기] 小事情

프리미엄광고

adadadad

플러스업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