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상하이방은 상하이 최대의 한인 포털사이트입니다.

상하이 근교로 떠나는 ‘단풍여행’

[2014-12-02, 00:30:18]
‘천하제일의 오색단풍’, 텐핑산(天平山)
 
 
중국 '4대 단풍산'의 하나로 꼽히는 쑤저우(苏州) 텐핑산(天平山)은 천하제일의 오색단풍을 지녔다는 명성을 얻고 있다. 톈핑산의 단풍은 색채가 매우 화려하다. 기온이 떨어지고 서리가 내리면 잎사귀는 점차 청색에서 황색, 주황색, 빨강색, 보라색으로 변해 한 그루의 나무에 다섯가지 색채가 병존한다. 또한 ‘단풍, 기암괴석, 맑은 샘’의 3가지로 유명하다. 백거이(白居易), 범중엄(范仲淹), 강희(康熙), 건륭(乾隆) 등이 모두 이곳에 머물렀다.
 
▶입장료: 30. 00 元
▶개방시간: 07:30~17:00
▶주소: 江苏省苏州市城西15公里处
▶전화: 512-66261382, 512-66578763
▶홈페이지: www.sz-tps.cn
 
‘저장성의 소황산(小黄山)’, 따밍산(大明山)
 
 

저장(浙江)성의 항저우(杭州)와 황산(黄山) 사이에 위치한다. 산봉우리가 평평하며, 소나무, 기암괴석, 운해, 봉우리들이 많아 ‘저장의 소황산(小黄山)’으로 불린다. 평균 해발고도가 1200m이다. 11월 중,하순경에는 단풍이 가장 붉게 물들어 감상하기에 좋은 시기다.
 
▶입장료: 110.00元
▶개방시간: 08:00~17:00
▶주소: 杭州临安清凉峰镇白果村大明山景区
▶전화: 0571-63627888
▶홈페이지: www.zjdms.com
 
‘금릉의 최고명산’, 시샤산(栖霞山)
 
 
시샤산은 남조(南朝)이래 ‘불교의 성지’로 불리며, 명승고적지가 많기로 유명하다. 천년고찰인 ‘시샤사(栖霞寺)’와 남조때 석각으로 만들어진 천불암(千佛岩)과 사리탑(舍利塔) 등이 있다. 11월 말경 단풍이 절정에 달한다. 산세가 가파르지 않고, 수려한 경치와 아늑한 매력을 지녀 ‘금릉(金陵)의 최고명산’으로 불린다.

▶입장료: 20元 (비수기)/ 35元 (성수기: 가을 단풍철)
▶개방시간: 07:00~17:30
▶주소: 南京市近郊栖霞区栖霞街88号(近栖霞大道)
▶전화: 025-85766979
▶홈페이지: www.njqxs.com
 
‘신선이 노닐던 곳’, 삼청산(三清山)
 
 

‘도교명산(道教名山)’으로 불리는 삼청산은 강서(江西)성에서 유일하게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지정된 곳이다. ‘천하절경의 명산’으로 꼽히며, 천년노송과 기암봉이 수없이 이어졌다. 계단으로 만들어진 등산로를 따라 수려한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수많은 도인들이 이곳에 들어와 수도를 하였다고 할만큼 영험함이 깃든 산이다. 활엽수가 많지 않아 단풍이 풍성하진 않지만, 11월이면 곳곳에 단풍이 물든다.
 
▶입장료: 150.00元(2월~12월), 130.00元(1월)
▶개방시간: 08:00~17:00(월~금), 07:30~17:30(주말)
▶주소: 江西省上饶地区的玉山和德兴两县交界处
▶전화: 0793-8218891
▶홈페이지: www.sqs.gov.cn
 
▷ 이종실 기자
ⓒ 상하이방(http://www.shanghai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의견 수 0

댓글 등록 폼

비밀로 하기

등록
  • 중국의 코스트코 샘스클럽 Sam’s Club hot 2015.05.10
    중국의 코스트코(Costco) 창고형 매장의 원조 샘스클럽 Sam’s Club 浦东의 회원제 창고형매장 山姆会员商店       샘스클..
  • 상하이 도심에서 즐기는 ‘단풍놀이’ hot 2014.11.22
    중국의 유명작가 위다푸(郁达夫)는 “붙잡아 둘 수만 있다면 내 수명의 삼분의 이를 버리고, 나머지 삼분의 일로 가을을 바꿔 얻고 싶다”며 가을을 찬양했다. 어느덧..
  • 태국 속 숨겨진 지상낙원 ‘크라비 Krabi' hot 2014.11.22
    크리스마스 여행 (한 여름의 크리스마스)태국 속 숨겨진 지상낙원 ‘크라비 Krabi'   섬투어 롱테일 보트  섬투어  비욘드..
  • 영어로 상대방을 유혹하고 싶다면? hot 2014.11.21
    오늘은 알고 있으면 유용한 영어 작업멘트를 소개해 드릴게요. 우선 영어 작업멘트를 영어로는 뭐라고 할까요? 바로 Pick up line. 그럼 이제부터 미국 사..
  • 국제교육과정의 꽃 IB hot 2014.11.20
    IB Diploma(이하 IB)과정이란 각 나라의 교육과정이 다르고 국제적으로 학생들을 판단할 수 있는 기준이 부족한 것을 보완하기 위해 스위스 제네바에 본부를...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6. [10.23]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
  7.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8.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9.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10.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경제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도시별 종합경제경쟁력…상하이 3위..
  3. [코트라] 향후 5년 중국경제 밑그림..
  4. 中 전국 평균 신규 분양가 ‘1만元..
  5. 中 소비력, 上海 1인 3만元으로 전..
  6. 화웨이, 3분기 매출 10%↑ 순이익..
  7. 中 공산당 19기 5중전회 개막…향후..
  8. 앤트그룹, 단숨에 중국 시총 1위 그..
  9. 앤트 상장에 마윈 돈방석…세계 11대..
  10. 취안쥐더, 올해 적자액 지난 3년간..

사회

  1. aT, 전남도와 손잡고 중국 수출상담..
  2. 中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말 전국..
  3. 인천-상하이 5차 전세기로 243명..
  4. [창간특집]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5. 중국 거주 외국인 중 한국인 ‘최다’
  6. 상하이, ‘외지 번호판’ 통행 제한..
  7. 中 질병당국 전문가 “일반인, 백신..
  8. 中 문화관광부, 여행사 해외 ‘항공권..
  9. 中 청두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예..
  10. 中 외교부, BTS 상품 규제 정책..

문화

  1. 2020 아트플러스 상하이 국제전 2..
  2. 올해 노벨문학상, 美시인 루이스 글뤼..
  3. 中 축구 판정 논란… 그 중심에 선..
  4. [책읽는 상하이 96] 고요함이 들려..

오피니언

프리미엄광고

adadad

플러스업체